본문으로 바로가기
56413933 0972019112156413933 05 0507001 6.0.20-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51292661 false true true true 1574298336000 1574298739000

롯데, 지성준 영입하며 '포수 보강' 성공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지성준 / 사진=한화 이글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롯데 자이언츠가 드디어 포수를 보강했다.

롯데는 21일 한화 이글스와 2대2 트레이드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롯데는 투수 장시환과 포수 김현우을 내주는 대신, 한화로부터 포수 지성준과 내야수 김주현을 영입했다.

가장 눈길을 끄는 이름은 포수 지성준이다. 롯데의 스토브리그 제 1과제는 포수 보강이었다. 강민호가 FA로 팀을 떠난 이후, 롯데는 포수난에 시달려 왔다. 안방이 불안하니, 마운드까지 흔들리는 악순환이 계속 됐다.

성민규 단장도 부임 이후 포수 포지션 보상에 대한 의사를 여러 차례 밝혔다. 그러나 이날 트레이드전까지는 별다른 행보를 보여주지 않았다. FA 이지영이 키움 히어로즈에 잔류하고, 전날 2차 드래프트에서도 포수를 보강하지 않으면서 불안함은 더욱 커졌다.

하지만 롯데는 2차 드래프트 바로 다음날인 오늘 트레이드를 발표하며 첫 포수 포지션 보강에 성공했다.

롯데는 지성준에 대해 “1군 무대에서 빠른 성장세를 보이며, 안정적인 포구 능력과 공격력을 겸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표본은 적지만 타격과 수비 모두 나쁘지 않은 모습을 보여줬던 선수인 만큼, 만족스러운 영입이다. 지성준 역시 첫 주전 도약 기회를 잡은 만큼, 큰 동기부여를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다만 지성준이 백업 포수로만 활약해 왔으며 한 번도 풀타임을 소화하지 못했다는 점, 아직 경험이 부족하다는 점을 고려하면 여전히 불안함은 남아 있다.

롯데가 지성준에게 주전 마스크를 맡길지, 아니면 추가적인 포수 보강이 있을지에 야구팬들의 관심이 쏠린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