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414612 0672019112156414612 03 0310001 6.0.18-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4298546000 1574299817000 related

기아차, 3세대 K5 사전계약 개시…2351만원부터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3세대 K5/제공=기아자동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이상원 기자 = 기아자동차는 경기 용인시에 위치한 기아 비전스퀘어에서 ‘신형 3세대 K5’ 미디어 프리뷰 행사를 열고 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기아차는 차세대 디자인 방향성을 적극 적용해 3세대 K5만의 강렬한 인상과 존재감을 구현했다.

전면부는 기아차의 상징 ‘타이거 노즈’ 라디에이터 그릴이 헤드램프와의 경계를 허물고 모든 조형요소들이 유기적으로 연결된 형태로 진화해 기아차의 디자인 정체성을 그릴에서 전면부 전체로 확장시켰다. 진화한 모습의 타이거 노즈 라디에이터 그릴은 향후 출시되는 기아차 신차에 순차 적용된다.

3세대 K5는 2850㎜의 동급 최대 수준 휠베이스와 기존 대비 50㎜ 늘어난 전장(4905㎜), 25㎜ 커진 전폭(1860㎜) 등 확대된 제원을 통해 공간성이 크게 향상됐으며, 20㎜ 낮아진 전고(1445㎜)로 다이내믹한 스포티 세단의 모습을 갖췄다.

후면부 디자인은 전면부와의 연결성을 강조했으며 고급스럽고 안정감 있는 모습을 갖췄다. 리어콤비램프는 좌우가 리어 윙 형상으로 연결돼 넓고 안정적인 느낌과 함께 스포티한 이미지를 선사한다.

실내는 운전자 중심의 미래지향적이고 하이테크한 이미지를 갖췄다. 대시보드는 △입체적인 디자인의 디스플레이 조작계 △터치타입 방식이 적용된 AVN(오디오·비디오·내비게이션) 및 공조제어장치 △12.3인치 대형 클러스터 △10.25인치 내비게이션 △슬림한 조형에 공기 흐름을 형상화한 베젤 패턴이 적용된 에어벤트 △D컷 스티어링 휠(가솔린 1.6 터보 한정) 등이 장착됐다. 주행 모드에 따라 대시보드부터 도어 트림까지의 그래픽 바 컬러가 변경되는 ‘앰비언트 라이트’는 운전자의 감성적 몰입감을 높여준다.

기아차는 3세대 K5에 3세대 신규 플랫폼을 적용해 △든든한 핸들링과 민첩한 차체 움직임 △높은 차폐감을 통한 N.V.H 개선 △중량 절감으로 가속 및 제동 성능 향상 △다중골격 엔진룸 구조 적용으로 충돌 안전성 강화 등 높은 상품성을 구현했다.

또한 3세대 K5의 모든 엔진을 현대·기아차의 차세대 엔진인 ‘스마트스트림’으로 변경했으며, 가솔린 2.0, 가솔린 1.6 터보, LPi 2.0, 하이브리드 2.0 등 4개 모델을 동시 출시한다.

아시아투데이

3세대 K5 인테리어/제공=기아자동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솔린 2.0 모델은 스마트스트림 G2.0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돼 최고출력 160마력, 최대토크 20.0kgf·m의 동력성능을 갖췄다. 가솔린 1.6 터보 모델은 스마트스트림 G1.6 T-GDi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돼 최고출력 180마력, 최대토크 27.0kgf·m의 동력성능을 갖췄다. LPi 2.0 모델은 스마트스트림 L2.0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됐으며 최고출력 146마력, 최대토크 19.5kgf·m의 성능을, 하이브리드 2.0 모델은 스마트스트림 G2.0 HEV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돼 최고출력 152마력, 최대토크 19.2kgf·m의 성능을 발휘한다.

특히 하이브리드 2.0 모델은 태양광으로 차량 배터리를 충전해 주행가능거리를 증가시키고 배터리 방전을 막는 ‘솔라루프’가 장착돼 연료비를 더 절약할 수 있다.

3세대 K5의 또 다른 특징은 차량이 운전자 및 주변 환경과 상호 작용하는 첨단 신기술이 적용됐다는 점이다. △음성 인식 차량 제어 △공기 청정 시스템 △하차 후 최종 목적지 안내 △테마형 클러스터 △카투홈 등 국산차 최고 수준의 기술이 탑재됐다. 또한 △기아 디지털 키 △주행영상기록장치 △개인화 프로필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 등 다양한 첨단 편의 사양도 대거 적용됐다.

이 밖에도 △전방 충돌방지 보조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 △차로 유지 보조 △차로 이탈방지 보조 △고속도로 주행 보조 △안전 하차 보조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후측방 모니터 △서라운드 뷰 모니터 △운전자 주의 경고 등 다양한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을 적용해 안전 및 편의성을 대폭 강화했다.

카림 하비브 기아차 디자인센터장은 이날 행사에서 “3세대 K5는 미래 모빌리티 시대를 선도할 기아차의 드라마틱한 변화를 엿볼 수 있는 상징적 모델”이라며 “높은 디자인 완성도와 함께 첨단 상호 작용형 기술 등으로 앞선 사용자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3세대 K5의 가격은 △가솔린 2.0 모델이 2351~3092만원 △가솔린 1.6 터보 모델이 2430~3171만원 △LPi 일반 모델이 2636~3087만원 △LPi 2.0 렌터카 모델이 2090~2405만원 △하이브리드 2.0 모델이 2749~3365만원으로 책정될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3세대 K5/제공=기아자동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