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435964 1072019112256435964 05 0506003 6.0.20-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4367300000 1574367896000

무리뉴 제자 된 손흥민, 웨스트햄전 선발 예상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손흥민의 입지는 달라지지 않는다.

토트넘 홋스퍼는 23일 저녁 9시 30분(한국 시간) 런던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에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를 상대한다. 현재 토트넘은 승점 14점으로 14위, 웨스트햄은 승점 13점으로 16위다. 두 팀 모두 승리가 간절한 상황이다.

이번 경기는 주제 무리뉴 감독의 토트넘 데뷔전이다. 토트넘은 팀이 위기에 빠지자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을 과감하게 경질한 후 반나절 만에 무리뉴 감독을 선임했다. 감독이 바뀐 토트넘은 승리를 다짐하고 있다.

경기를 앞두고 축구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는 양 팀의 예상 선발명단을 전했다. 토트넘의 핵심 선수인 손흥민은 역시 이름을 올렸다.

토트넘은 4-2-3-1 포메이션이다. 전방에 케인이 서고 2선에 손흥민, 에릭센, 시소코가 자리한다. 중원에는 은돔벨레, 다이어, 포백은 데이비스, 산체스, 알더베이럴트, 포이스, 골문은 가자니가다.

경기를 앞두고 무리뉴 감독은 현재 토트넘 선수단에 대해 “나에게 최고의 선물이다. 선수가 더 필요하지 않다. 내가 가진 스쿼드로 행복하다. 나는 그저 시간이 필요하다. 현재 선수들을 상대해서 잘 알고 있다. 그들이 충분하다는 걸 사람들은 모른다”고 했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