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450616 0242019112256450616 06 0602001 6.0.20-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true 1574407135000 1574407145000 related

박해미·황성재, 10년 살던 단독주택 내놓고 새 출발

글자크기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박한나 기자] 박해미·황성재 모자가 ‘모던 패밀리’의 새로운 식구로 전격 합류한다. 두 사람은 22일 방송하는 MBN ‘모던 패밀리’에 ‘뉴페이스’ 가족으로 첫 등장한다.

최근 모자는 가족이 직접 설계해 10여 년간 살았던 단독 주택을 내놓고 이사를 감행했다. 정 들었던 집을 떠나 새 출발을 하는 사연과 각오를 이날 방송에서 밝힐 예정이다.

박해미는 특유의 ‘쿨’ 하면서도 솔직, 화통한 모습을 보여줘 MC와 출연자들을 놀라게 했다. MC 이수근은 “박해미, 황성재 모자가 수많은 방송가 러브콜이 있었는데 저희와 함께 해주셨다”며 격하게 반겼다.

박해미는 “프로그램 제목이 우리와 어울리는 것 같고, 방송 내용이나 출연자 분들이 너무나 따뜻하고 좋아서 마음 편하게 다가왔다”고 밝혔다.

이날 모자는 ‘꽃밭에서’를 듀엣으로 열창해 모두의 가슴을 따뜻하게 만들었다. 뮤지컬 배우로 활약하는 두 모자의 ‘귀호강’ 무대에, 백일섭과 박원숙 등은 “앵콜”을 외치며 “너무나 멋진 모자! 응원해”라고 극찬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