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0843 0972019120656740843 05 0506003 6.1.15-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08405000 1575610326000

UEFA "홀란드 단짝 황희찬, 칭찬받을 만하다" 극찬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황희찬-엘링 홀란드 / 사진=Gettyimage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유럽축구연맹(UEFA)가 올 시즌 창단 첫 UEFA 챔피언스리그(UCL)에 진출해 맹활약 중인 황희찬(레드불 잘츠부르크)를 언급했다.

잘츠부르크는 오는 11일 오전 2시 55분(한국시각)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레드불 아레나에서 리버풀과 2019-2020 UEFA UCL E조 조별리그 최종전을 치른다.

현재 잘츠부르크(2승1무2패·승점7)는 리버풀(3승1무1패·승점 10)과 나폴리(2승3무·승점 9)에 이어 조 3위에 위치해 있다. 만일 마지막 6차전에서 리버풀을 꺾는다면 승점은 동률을 이루게 되지만,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잘츠부르크가 본선 16강에 진출하게 된다.

UEFA는 5일 앞서 치른 조별리그 5차전을 결산하며 잘츠부르크를 집중 조명했다. UEFA는 "최전방 공격수 엘링 홀란드와 함께 잘츠부르크의 공격진을 이끄는 황희찬과 타쿠미 미나미노는 UCL에서 11개의 공격포인트를 합작했다. 칭찬받을 만하다"고 박수를 보냈다.

황희찬은 올 시즌 생애 첫 UCL 무대에 진출했다. 조별리그 모두 출전해 3골 도움을 기록하는 등 파트너인 홀란드(8골)과 함께 기대 이상의 활약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지난 리버풀 원정에서 세계 최고 수비수로 평가받는 버질 반 다이크를 제치며 골망을 흔들었고, 나폴리전에서도 칼리두 쿨리발리를 무너뜨리며 유럽의 큰 주목을 받았다.

잘츠부르크에서 연일 상승 곡선을 이어가고 있는 황희찬의 상승세는 어디까지 이어질지 주목된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