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3403 0092019120656743403 05 0507001 6.1.1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16114000 1575616136000

롯데, 2020시즌 계약 완료…강로한, 팀 내 최고 인상률

글자크기
뉴시스

【광주=뉴시스】류형근 기자 = 1일 오후 광주 북구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9프로야구 KIA 타이거즈 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 4회말 2사 1루 상황 롯데 2루수비 강로한이 KIA 1루주자 고장혁이 도루를 저지 하고 있다. 2019.09.01. hgryu77@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롯데 자이언츠가 10개 구단 중 가장 먼저 2020시즌 연봉 계약을 마쳤다.

롯데는 6일 "2020시즌 연봉 재계약 대상자 60명과 연봉 계약을 완료했다"고 발표했다.

내야수 강로한(27)은 팀 내 가장 높은 연봉 인상률을 기록하며 82.8% 인상된 5300만원에 재계약했다. 신인 내야수 고승민(19)은 40.7% 오른 3800만원에 계약을 마쳤다.

투수진에서는 진명호(30)가 71.2% 증가한 1억2500만원에 계약했다. 선발과 불펜을 오가며 활약한 김건국(31)은 80% 인상된 5400만원에 사인했다. 고졸 신인으로 잠재력을 보여준 서준원(19)은 70.4% 오른 4600만원에 재계약을 맺었다.

롯데는 "가장 빠르게 선수단 연봉 협상을 마무리하며 신속하게 전력 구성을 해나가고 있다. 2020년 팀 뎁스 강화를 위한 작업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