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3918 0432019120656743918 01 0101001 6.1.15-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17454000 1575620056000

黃, 주 52시간제 비판…"대한민국은 일 더 해야 하는 나라"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6일 문재인 정부의 주 52시간 근로제를 비판하면서 "우리는 일을 해야 하는 나라다. 더 발전하려면 일하는 게 더 필요한 나라"라고 말했습니다.

황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대 특별강연에서 "근로시간은 노사 간 협의를 거쳐서 해야 하는데, 지금 이 정부 들어 52시간으로 줄어든 건 좀 과도한 것 같다"며 이 같은 견해를 밝혔습니다.

황 대표는 "이 정부의 근로시간 단축 문제는 '주 52시간제를 지켜라, 안 하면 처벌하겠다'는 것"이라며 "그런 나라는 세계적으로 없다. 노사 간 합의로 근로시간을 정해서 권장하고 유도하는 것은 가능할 수 있지만, 안 지키면 처벌해버리니까 52시간이 지나면 (일감을) 들고 나가야 되는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는 국회에서 열린 '민부론 후속 입법 세미나'를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일을 하고 싶고, 할 수 있는데도, 또 해야만 하는 상황인데도 더 일할 수 없게 만드는 경직된 주 52시간제는 개선돼야 한다는 취지"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예를 들어 신산업, 벤처 이런 쪽에서 단기간 내 성과를 내야 하는데, 주 52시간제에 묶여서 연구·개발도 성과를 낼 수 없는 제도"라며 "반드시 고쳐야 할 내용"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이정국 기자(jungkook@sbs.co.kr)

▶ [인-잇] 사람과 생각을 잇다
▶ [제보하기] 모든 순간이 뉴스가 됩니다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