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7005 0372019120656747005 06 0602001 6.1.1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30825000 1575630831000 related

'TV는 사랑을 싣고' 김연자, 숭인시장에서 수양 엄마 소식에 '눈물'

글자크기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헤럴드경제

KBS1 'TV는 사랑을 싣고' 방송캡쳐


김연자가 40년 전 많이 다녔던 숭인시장에서 수양 엄마의 소식을 들었다.

6일 방송된 KBS1 예능프로그램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김연자가 40년전 자주 가던 숭인시장에서 수양 엄마 소식을 들은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연자는 수양 엄마를 만나면 "물어보고 싶다. 왜 나를 예뻐해주셨는지"라며 그리워했다. 김연자는 수양 엄마와의 추억으로 "길 건너가 숭인시장이었다. 숭인시장을 백화점 처럼 매일 갔다. 제가 쇼핑을 좋아해서 사지는 못하지만 수양 엄마랑 많이 갔다. 수양 엄마가 먹을거 부터 옷도 사주셨다"라고 말했다.

숭인시장에서 40년 전 김연자를 기억하는 상인분을 만났다. 상인분은 "수양 엄마가 우리 단골 손님이었다. TV만 나오면 우리 딸이라고 그랬었다. 워낙 사랑했잖아요. 말도 못했다. 선물도 일본에서 보내줬다고 자랑하고 그랬다. 지금은 안오신다. 앞셔서 5년 전 부터 아프셔서 지방으로 내려갔다"라고 수양 엄마에 대한 소식을 알려줬다. 이어 수양 엄마를 작년에 봤다는 시장 상인분의 아버지가 돌아가셨다는 소식을 들은 김연자는 "아버지가 돌아가셨어"라며 눈물을 흘렸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