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8705 0432019120756748705 04 0401001 6.0.22-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62979000 1575680413000

美 군 기지서 또 총격, 12명 사상…"훈련받던 사우디 장교 소행"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플로리다의 펜서콜라에 있는 해군 항공기지에서 현지 시간 6일 총격 사건이 발생, 총격범을 포함해 4명이 숨지고 7명이 다쳤습니다.

용의자는 미 해군에서 항공 훈련을 받아온 사우디아라비아 출신의 군 장교로 밝혀졌습니다.

미 연방수사국 FBI은 사건 경위를 파악하는 한편 테러 연관성을 조사 중입니다.

AP와 로이터통신, CNN 등에 따르면 6일 오전 펜서콜라 해군 항공기지에서 총격범이 여러 명에게 총격을 가했으며 총격범은 이후 출동한 경찰에 사살됐습니다.

펜서콜라 지역의 에스캠비아 카운티 경찰과 미 해군은 기자회견을 열어 이렇게 밝히고 총격범을 포함해 사건으로 인한 사망자는 4명이라고 발표했습니다.

또 경찰관 2명을 포함한 8명이 부상해 치료를 받고 있다고 경찰은 설명했습니다.

총격범은 기지에서 위탁 훈련을 받아온 사우디 군의 소위로 밝혀졌습니다.

이와 관련 AP와 로이터는 익명을 요구한 두 명의 미 관리를 인용, 용의자가 사우디의 모하메드 사이드 알샴라니 소위라고 전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이창재 기자(cjlee@sbs.co.kr)

▶ [인-잇] 사람과 생각을 잇다
▶ [제보하기] 모든 순간이 뉴스가 됩니다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