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52507 0092019120756752507 01 0101001 6.1.15-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5702604000 1575702624000

오산 공군기지 방문한 강경화 "한미 동맹은 전천후 동맹"

글자크기

오산 공군기지, 우리 공군 작전 사령부와 미 7공군 사령부 소재

황성진 공군 작전사령관과 케네스 윌즈바크 7공군 사령관 면담

강 장관, 장병 고마움을 전하기 위해 외교부 모금 격려금 전달

뉴시스

[서울=뉴시스] 박대로 기자 = 강경화 외교장관은 연말을 맞아 국군 및 주한미군 장병들을 격려하기 위해 7일 한국 공군작전사령부와 美7공군사령부가 나란히 위치한 오산 공군기지를 방문하고 있다. 오른쪽이 윌즈바크 미 7공군사령관. 2019.12.07. (사진=외교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박대로 기자 = 강경화 외교장관은 연말을 맞아 국군과 주한미군 장병을 격려하기 위해 7일 우리 공군 작전 사령부와 미 7공군 사령부가 있는 오산 공군기지를 방문했다.

강 장관은 이날 황성진 공군 작전사령관과 케네스 윌즈바크(Kenneth S. Wilsbach) 7공군 사령관을 만나 "한미 동맹은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와 같은 공통의 가치를 기반으로 66년 동안 굳건히 뿌리 내린 전천후(all-weather, all-purpose) 동맹"이라며 "일상을 공유하며 함께 근무하는 한미 장병들의 존재야말로 한미 동맹이 어떤 도전 앞에서도 그 공고함을 유지하는 비결"이라고 말했다.

강 장관은 오찬 간담회를 열고 연합 방위 태세를 유지하는 한미 장병들을 격려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박대로 기자 = 강경화 외교장관은 연말을 맞아 국군 및 주한미군 장병들을 격려하기 위해 7일 한국 공군작전사령부와 美7공군사령부가 나란히 위치한 오산 공군기지를 방문하고 있다. 2019.12.07. (사진=외교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는 장병들에게 고마움을 전하기 위해 외교부 직원들이 모금한 격려금을 전달했다.

외교부는 매년 연말연시 장?차관 등이 직접 군부대를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하는 행사를 열고 있다. 앞서 강 장관은 지난 2월20일 육군 제17보병사단을 방문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ero@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