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53238 1192019120756753238 02 0201001 6.0.22-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true false 1575710019000 1575710025000 related

한미 정상 전화통화…"대화 모멘텀 유지돼야"

글자크기
한미 정상 전화통화…"대화 모멘텀 유지돼야"

[뉴스리뷰]

[앵커]

오늘(7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전화통화를 하고 한반도 정세를 논의했습니다.

청와대는 두 정상이 북미 대화 모멘텀을 유지해나갈 필요성에 공감했다고 밝혔는데요.

보도에 임혜준 기자입니다.

[기자]

한미 정상의 통화는 한반도 정세 평가에 집중됐습니다.

<고민정 / 청와대 대변인> "오늘 오전 11시부터 30분 동안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진전시켜 나가기 위한 방안을 심도있게 협의했습니다."

청와대는 두 정상이 최근 한반도 상황이 엄중하다는데 인식을 같이했다고 밝혔습니다.

비핵화 협상이 멈춰 선 가운데 북한이 대미 비난의 수위를 높이고 있는 최근 상황에 대한 논의가 집중적으로 이뤄졌을 것이란 분석입니다.

그럼에도 두 정상은 대화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고민정 / 청와대 대변인> "북미 간 비핵화 협상의 조기성과를 달성하기 위해 대화 모멘텀이 계속 유지되어야 한다는 데 공감했습니다."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대화를 이어가는 것이 중요하다는 점을 한미 정상이 재확인했다는데 의미가 있다는 평가입니다.

지난 5월 이후 약 7개월 만에 이뤄진 한미 정상의 이번 전화통화는 트럼프 대통령의 요청으로 이뤄졌습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북미간 대화를 성공시키기 위해 어떤 방안이 나올지는 언젠가 때가 되면 알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북한을 다시 대화의 장으로 끌어오기 위한 구체적인 방안이 논의됐을 수 있단 관측이 나옵니다.

한편 이번 통화에서 북미 비핵화 협상 외에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지소미아나 방위비 분담금 등은 논의되지 않았다고 청와대는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임혜준입니다. (junelim@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