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63856 0722019120856763856 01 0101001 6.0.22-RELEASE 72 JTBC 0 true false true false 1575805320000 1575805827000 related

'비당권파' 창당 공식화…바른미래당 "변절자" 비판

글자크기


[앵커]

심각한 내부 갈등을 겪고 있는 바른미래당이 사실상 분당 절차에 들어갔습니다. 유승민 의원을 중심으로 한 비당권파 의원들은 보수의 새로운 판을 짜겠다며 오늘(8일) 창당을 공식화했습니다. 바른미래당 당권파는 '변절자'라는 말까지 써가며 이를 비판했습니다.

이예원 기자입니다.

[기자]

[(젊은) 정당! 정당! 정당!]

바른미래당 비당권파 모임,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이 격적인 창당 절차에 들어갔습니다.

청바지와, 파란 니트, 하늘색 상의 등 옷차림부터 젊은 느낌을 강조했습니다.

[오신환/바른미래당 원내대표 : 청바지는 '청년이 바라는 지금 이 순간' 공정과 정의가 살아 있는 그런 정당을 함께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변혁은 공정과 정의를 앞세워 수도권, 중도 보수, 청년을 공략하겠다고 했습니다.

창당준비위원장에는 하태경 의원이 추대됐고 이 모임을 사실상 이끌고 있는 유승민 의원은 인재영입위원장으로 뜁니다.

[유승민/바른미래당 의원 : 동지 여러분과 가장 힘든 이 죽음의 계곡 마지막 고비를 모두 살아서 건너갔으면 좋겠습니다.]

안철수계 의원들 중에선 권은희 의원만 발기인 명단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변혁은 다음 달 초 공식 창당 전까지 원외 위원장과 지역구, 비례대표 의원 순으로 바른미래당을 탈당한다는 계획입니다.

바른미래당 김정화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새로운 정치를 위해 어렵게 만든 바른미래당을 걷어찼다며 변절자들이라고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이예원 기자 , 공영수, 이경, 지윤정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