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83423 0522019120956783423 05 0506001 6.0.22-RELEASE 52 뉴스핌 0 false true true false 1575877380000 1575877441000

콜린 벨 女 축구대표팀 감독 "동아시안컵 3전 전승 목표 변함없다"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김태훈 기자 = 한국 여자축구대표팀을 이끌고 있는 콜린 벨 감독이 2019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에서 전승을 차지하겠다고 다시 한 번 강조했다.

벨 감독은 9일 부산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 EAFF E-1 챔피언십 사전 기자회견에서 "감독으로서 첫 대회, 첫 경기를 하게 돼 굉장히 기쁘다. 세계적으로 여자 축구에서 각광받는 팀들과 함게 하게 돼 굉장이 기쁘다"고 밝혔다.

이어 "이런 대회를 한국에서 할 수 있는 것은 좋은 일이다. 흥미로운 날들이 기다리고 있다. 우리 선수들이 어떻게 적응하는지와 검증하고, 확인할 수 있을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김태훈 기자 = 콜린 벨 한국 여자축구대표팀 감독이 전승 목표를 다졌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2019.12.09 taehun02@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번 대회는 벨 감독의 공식 데뷔 무대다. 지난 10월 부임한 벨 감독은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의 사상 최초 외국인 감독이다.

영국 태생의 벨 감독은 영국과 독일 국적을 갖고 있다. 독일 분데스리가 마인츠에서 선수생활을 한 벨 감독은 코블렌츠에서 지도자 생활을 시작했다. 지난 2011년부터 약 8년간 여자축구팀을 맡았으며, 2013년 독일 여자 분데스리가 FFC 프랑크푸르트 감독으로 취임해 2014년 독일컵 우승, 2015년 UEFA 여자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이끌었다. 최근에는 잉글랜드 챔피언십 허더스필드 수석코치로 활동했다.

벨 감독은 이번 대회 목표를 '전승우승'으로 잡았다. 그는 "전승우승이라는 목표에는 변화가 없다. 항상 이길 수는 없겠지만, 마인드는 항상 이기고 성공한다는 마음으로 해야한다. 대회 준비하는 과정에서 클럽챔피언십이 있었다. 대표팀 선수들이 많이 차출됐고, 두 대회 기간이 겹친 것은 아쉽지만, 최선을 다해 좋은 결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 2019 EAFF E-1 챔피언십 여자부 경기 일정

한국 vs 중국 (12월10일 16시15분·부산구덕)

한국 vs 대만 (12월15일 16시15분·부산아시아드)

한국 vs 일본 (12월17일 19시30분·부산구덕)

taehun02@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