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89082 0022019120956789082 06 0601001 6.1.15-RELEASE 2 중앙일보 1488886 false true true false 1575896256000 1575940582000 related

'사랑의 불시착' 현빈 "손예진과 열애설 웃어넘겼다"

글자크기
중앙일보

배우 현빈과 손예진이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vN 새 주말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 출연하는 배우 현빈과 손예진이 열애설을 재차 부인했다.

현빈은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사랑의 불시착’ 제작발표회에서 관련 질문을 받고 “(열애설을 듣고) 웃어넘겼다”고 답했다.

현빈은 “영화 ‘협상’을 함께 하며 친분이 쌓인 상태였다. 다시 호흡하고 싶던 배우였다”고 손예진과의 친분을 설명했다. 이어 ‘협상’과는 또 다른 손예진의 밝고 경쾌한 매력을 보고 싶었다. 마침 그 기회가 생각보다 빨리 찾아왔고 열애설과는 별개로 흔쾌히 이번 작품을 선택하게 됐다”고 말했다.

중앙일보

배우 현빈고 손예진이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제작발표회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손예진 역시 “나도 마찬가지 생각이다. 작품을 하면서 또 한 번 멜로 호흡을 맞추고 싶었다. 전혀 고민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함께한 배우와 또 같이 작품을 하는 기회가 드문데 어떻게 보면 현빈과 인연이 있는 것 같다. 현빈과 연기가 잘 맞는다”라고 덧붙였다.

중앙일보

이정효 감독이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제작발표회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정효 감독도 두 사람의 열애설에 대해 “긍정적인 생각을 많이 했다. 사실 크게 걱정 없었다. 실제로 두 분 모두 열심히 잘하고 계신다”고 말했다.

지난 1월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함께 있는 모습이 목격됐다는 글이 퍼지며 두 사람의 열애설은 불거졌다. 그러나 소속사 측은 “친분이 있어서 미국 체류 중에 만난 것”이라고 열애설을 부인했다.

한편 ‘사랑의 불시착’은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와 그를 지키다 사랑에 빠지는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14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이 감독은 “북한 소재 자체가 거부감이 들 수 있지만, 드라마상에서는 네 남녀가 로맨스를 할 수 있는 단절된 공간으로서 작용한다. 로맨스와 어우러지는 재미 요소로 보일 것이고, 이 드라마는 굉장히 유쾌하고 발랄한 로맨틱 코미디”라고 소개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