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89083 0372019120956789083 06 0602001 6.1.15-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5896389000 1575896391000 related

'마리텔V2' 전광렬 “형이라고 불러 달라” 떨리는 생방 도전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MBC :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헤럴드POP=최하늘 기자]배우 전광렬이 생방송에 도전했다.

9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v2' 에서는 배우 전광렬이 생방송 도전에 나서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생방송 전 날, 전광렬은 생방송 연습에 도천했다. 그는 “나 이거 잘할지 모르겠다”라면서 걱정이 많았다. 그의 아내는 “재미있게 해달라”고 응원을 건넸다. 생방송을 시작한 그는 시청자들에게 인사를 건네면서 “처음이라 긴장도 되고 설렌다”면서 시청자들과 소통에 나섰다. 젊어 보인다는 댓글에 “젊습니다”라도 답했다. 형이라고 불러도 되냐는 댓글에는 “좋다 원래 형이다”라면서 흔쾌히 받아들였다.

그는 “거짓 없이 있는 그대로의 나의 모습을 보여주는 데는 맞는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예능 첫 도전을 마리텔로 정한 이유를 밝혔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