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00366 1132019121056800366 05 0501001 6.0.22-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5946137000 1575946235000

손흥민에게 인종차별 한 번리팬, 경찰 조사

글자크기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에게 인종차별 행위를 한 번리팬이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영국 BBC 등 외신들은 10일(한국시간) 번리의 13세 팬이 손흥민을 향한 인종차별 제스처를 취해 조사 대상이 됐다고 밝혔다.

해당 관중은 지난 8일 손흥민이 토트넘 진영부터 70m 가량 단독 드리블을 실시해 수비수들을 차례로 따돌리고 원더골을 넣은 날 그를 향해 인종차별 행위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13세 팬은 경기장에서 즉시 퇴장 당했다. 이 팬은 보호자와 함께 절차에 따라 경찰 조사에 임하고 있다. 인종차별이 어떤 식으로 이뤄졌는지는 구체적으로 밝혀지지 않았다.

번리는 성명을 통해 인종차별과 강력히 맞서겠다고 밝혔다. 또 '모든 차별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이 적용된다'며 철저히 잘못을 묻겠다고 전했다.

이어 '그의 가족에게 연락을 취해 강제 교육프로그램을 진행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

쿠키뉴스 문대찬 mdc0504@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