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15703 0722019121056815703 02 0201001 6.1.15-RELEASE 72 JTBC 0 true false true false 1575981240000 1575982709000

머리카락 굵기 10만분의 1…가장 얇은 다이아몬드 탄생

글자크기


[앵커]

머리카락 굵기의 십만 분의 일이면 눈으로 식별하기 어렵겠지요. 이만큼 미세한 세상에서 가장 얇은 다이아몬드를 국내 연구진이 만들었습니다. 반도체를 비롯해 다양한 분야에 쓰일 신소재가 될 걸로 기대됩니다.

조민진 기자입니다.

[기자]

우리가 알고 있는 다이아몬드는 3차원 입체, 덩어리입니다.

천연광물 중에서 가장 단단하고, 열이 잘 전달되며 반짝이는 광채를 갖고 있는 탄소결정체입니다.

이런 다이아몬드를 전기도 잘 통하고 쉽게 휘어지게 만들 순 없을까.

국내 연구진이 그런 다이아몬드를 만들어냈습니다.

연필심에 사용되는 흑연, 흑연의 얇은 한 층으로 '꿈의 나노 물질'로 불리는 그래핀, 그리고 다이아몬드가 모두 탄소 원자로만 이뤄져 있다는 원리를 이용했습니다.

이들은 원자의 결합 형태가 다를 뿐이기 때문입니다.

그래핀 두 개를 쌓았고 불소 기체를 넣었습니다.

두께 0.5nm, 머리카락 굵기의 10만분의 1 정도 되는 2차원 평면 다이아몬드가 탄생했습니다.

[이종훈/기초과학연구원 다차원 탄소재료 연구단 그룹리더 : (그동안은) 압력을 풀거나 온도를 다시 내려주면 원래 형태(그래핀)로 돌아가는 구조들이 많았는데, 저희가 만든 건 그 상태 그대로 유지하는 안정된 다이아몬드…]

이렇게 탄생한 평면 다이아몬드는 단단한데다, 전기가 통하고, 자유자재로 휘어지기도 합니다.

반도체나 전기, 기계, 화학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될 것으로 보입니다.

(화면제공 : IBS·유튜브)

(영상디자인 : 이창환)

조민진 기자 , 류효정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