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39815 0142019121156839815 08 0801001 6.0.21-HOTFIX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6056130000 1576056131000

KT 미세먼지 측정기, 환경부 인증 장비로

글자크기
자체 설치한 전국 2000곳 기기
내년 3월까지 차례로 교체 방침


파이낸셜뉴스

서울 광화문에 교체 설치된 측정소 앞에서 KT 홍보모델이 에어맵코리아를 홍보하고 있다.KT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T는 전국 2000여곳에 자체 구축한 미세먼지 측정기를 환경부 인증 장비로 교체해 더욱 신뢰도 높은 공기질 정보를 제공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미세먼지 간이 측정기 성능 인증제 이후 현장에 인증 받은 측정기가 도입된 첫 사례다.

환경부는 소비자가 미세먼지 간이측정기 성능 정보를 제대로 알고 사용할 수 있도록 성능인증제를 시행하고, 지난달 간이 측정기에 대한 평가 결과를 발표했다. 측정기 제조사는 반복 재현성, 상대 정밀도, 자료 획득률 등 평가 항목으로 실내외 실험을 진행해 1~3단계와 등급 외 중 하나로 인증을 받게 된다.

KT는 오늘 광화문 KT 사옥 앞 측정기 교체를 시작으로 전국에 설치된 측정기를 내년 3월까지 1·2등급 장비로 순차 교체한다. KT는 국가 관측망이 부족한 사각지대와 미세먼지 취약계층이 밀집돼 피해가 예상되는 지역에 1등급 장비를 우선 구축해 에어맵코리아 애플리케이션으로 국민 누구나 '나에게 가장 가까운', '숨 쉬는 높이'의 공기질 정보를 실시간 제공한다.

특히 KT는 이번 장비 교체를 포함해 100억원을 추가 투자한다. 11월 평가에서 1등급 성능 인증을 받은 중소업체 '랩코' 등 우수 기업과 협력하며 미세먼지 산업 생태계 활성화에 더욱 힘을 쏟는다

monarch@fnnews.com 김만기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