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41689 0722019121156841689 02 0201001 6.1.14-RELEASE 72 JTBC 0 true false true false 1576065240000 1576065376000

"DJ, 북한군 투입 요청"?…'5·18 가짜뉴스' 법 심판대에

글자크기


[앵커]

김대중 전 대통령이 5.18 당시에 북한에 군을 투입해달라는 요청을 했다. 이것은 대표적인 가짜뉴스 가운데 하나이지만 끈질기게 돌리고 돌리는 중이지요. 이 주장이 오늘(11일) 처음으로 법의 심판대에 올랐습니다.

하혜빈 기자입니다.

[기자]

탈북자 이주성 씨가 지난 2017년 발간한 '보랏빛 호수'입니다.

5.18 민주화 운동 때 김대중 전 대통령이 북한에 군을 남파해달라고 요청했다고 나옵니다.

김 전 대통령이 북한으로부터 자금을 지원받고, 북한에 지시해 무기고와 교도소 습격 작전을 계획했다는 말을 들었다는 내용도 있습니다.

그동안 밝혀진 사실과는 전혀 다른 주장들입니다.

[박한수/김대중평화센터 기획실장 : 광주 민주화운동은 이미 법적으로 역사적인 평가가 이루어졌고… 명백한 역사 왜곡이며 용서받지 못할 범법 행위라고 생각합니다.]

이씨는 일부 매체와 이런 내용의 인터뷰까지 했고, '가짜뉴스'라는 비판을 받아왔습니다.

김대중평화센터는 지난 3월 이씨를 고소했고, 검찰은 이런 내용이 허위 사실이라며 기소했습니다.

이씨는 유튜브 방송에서 김 전 대통령이 전라도 무기고의 위치를 북한에 알려줬다고도 말했는데, 이 역시 사자명예훼손에 해당한다고 봤습니다.

오늘 첫 재판이 열렸습니다.

[이주성/'보랏빛호수' 저자 : 난 그저 내가 듣고 보고 체험한 일을 썼는데. 김일성이가 말한 것을 내가 들은 그대로 썼는데.]

하지만 무죄라는 걸 입증하려면 이 얘길 전해들었다는 탈북 군인을 증인으로 세우든, 구체적 근거를 제시해야 합니다.

다음 재판은 내년 1월 3일에 열립니다.

(영상디자인 : 이창환)

하혜빈 기자 , 방극철, 김영선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