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43215 1092019121256843215 02 0201001 6.0.22-RELEASE 109 KBS 56679201 false true true false 1576080046000 1576080050000 related

‘곰탕집 성추행 사건’ 오늘 대법원서 최종 결론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성추행 여부와 법원의 양형을 두고 논란이 일었던 일명 '곰탕집 성추행' 사건에 대한 법원의 최종 판단이 오늘(12일) 내려집니다.

대법원 2부는 오늘 오전 10시 10분 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된 A씨의 상고심 판결을 선고합니다.

A씨는 2017년 11월 26일 대전의 한 곰탕집에서 모임을 마친 뒤 일행을 배웅하던 중 옆을 지나치던 여성 엉덩이를 만진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1·2심은 피해자의 진술이 일관되고 구체적인 점, 모순되는 지점이 없다는 이유 등을 들어 유죄를 인정했습니다.

A씨는 1심에서 검찰 구형량(벌금 300만원)보다 무거운 징역 6개월의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구속 됐습니다.

이후 A씨 아내가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억울하다는 사연을 올려 33만명 이상이 서명하면서 실제 추행 여부와 법원 양형의 적정성을 두고 논란이 일기도 했습니다.

A씨는 구속된 지 38일 만에 보석으로 풀려나 불구속 상태에서 받은 2심에서도 유죄가 인정됐습니다. 다만 추행 정도와 가족들의 탄원 등이 고려돼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으로 감형받았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지숙 기자 (jskim84@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