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43663 0092019121256843663 02 0201001 6.0.22-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6090860000 1576090871000 related

미세먼지 가고 '동장군' 왔다…서울 영하 4도

글자크기

서울·경기·강원 등 아침기온 10도씩 떨어져

오전 체감온도 최저 -13도…서울 -4도 관측

찬공기 유입에 미세먼지는 좋음~보통 수준

뉴시스

[서울=뉴시스] 천민아 기자 = 수도권과 강원 등 지역에 한파특보가 발효되며 출근길 '강추위'가 몰려오겠다. 전국 아침 체감온도는 최저 -13도까지 떨어질 예정이다.

12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전국 내륙을 중심으로 기온이 영하로 떨어져 춥겠다. 바람이 강하게 불며 체감온도는 3~5도 가량 더 낮겠다.

특히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서울과 경기, 강원, 일부 충남과 전북북부내륙의 아침기온은 전날보다 10도 이상 떨어져 한파특보가 발효될 예정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건강관리와 수도관 동파 예방 등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아침기온은 평년 수준(아침 -8도, 낮 2도)만큼 낮겠다. 아침 기온은 -8~3도, 낮 기온은 2~9도로 예상된다. 아침 체감온도는 -13~-2도로 춥겠다.

주요 지역 아침기온은 서울 -4도, 인천 -3도, 수원 -5도, 춘천 -6도, 대관령 -9도, 강릉 -1도, 청주 -2도, 대전 -3도, 전주 0도, 광주 2도, 대구 -1도, 부산 2도, 제주 8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3도, 인천 3도, 수원 4도, 춘천 3도, 대관령 -1도, 강릉 8도, 청주 5도, 대전 6도, 전주 6도, 광주 8도, 대구 7도, 부산 9도, 제주 10도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회복할 전망이다. 청정한 북서풍 영향으로 중서부 지역부터 대기질이 좋아지겠다.

경기서해안과 강원영동, 경북 동해안에 강풍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풍속 10~16m/s의 바람이 강하게 불겠다. 풍랑특보가 발효된 동해먼바다는 이날 밤께 특보가 해제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a@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