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63110 0512019121256863110 08 0801001 6.0.22-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76137133000 1576137141000

출고가 338만원 갤폴드 5G, 중국서 또 완판

글자크기

심계천하 W20 5G, 징둥닷컴에서 예판…20일 공식 출시

VIP 서비스의 506만원짜리 '익스트림 에디션'도 판매

뉴스1

삼성전자가 12일 징둥닷컴에서 진행한 W20 5G의 예약판매가 하루만에 완판됐다(징둥닷컴 갈무리)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정현 기자,한유주 기자 =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의 5세대(5G) 이동통신 버전 'W20 5G'가 중국에서 다시금 완판 행진을 보였다. 4G LTE 버전보다 가격이 4000위안(약 67만원) 더 비싼 1만9999위안(약 338만원)으로 출고가가 책정됐지만, 중국 소비자들은 예약판매 시작 첫날 또 한차례 '완판' 기록을 추가했다.

12일 중국 업계에 따르면 갤럭시 폴드 5G는 'W20 5G'라는 모델명으로 이날 오전 10시부터 징둥닷컴에서 예약판매를 시작했다. 오는 20일에는 삼성닷컴 홈페이지 등에서도 공식 출시된다.

W20 5G는 현재 징둥닷컴에서 기본 모델인 '스탠다드 에디션'과 VIP 보증 서비스 등이 포함된 '익스트림 에디션' 두가지로 나뉘어 판매되고 있다. 스탠다드 에디션은 1만9999위안에 예약판매를 시작했으나 현재 품절 상태다. 익스트림 에디션은 2만9999위안(약 506만원)이 책정됐으며 아직 판매량이 남아있다.

이번에 W20 5G에 책정된 1만9999위안은 이미 중국 시장에서 판매되고 있던 4G 롱텀에볼루션(LTE) 버전보다 4000위안(약 67만원) 높은 가격이다.

출시를 앞둔 갤럭시 폴드 5G는 중국 '슈퍼리치'를 겨냥한 '심계천하'(心系天下·뜻 높은 사람이 세상을 걱정한다) 시리즈의 2020년형 버전이다. 삼성전자는 실제 '심계천하' 휴대폰의 수익금의 일부를 사회에 기부하는 정책을 펴왔다.

앞서 지난달 19일 삼성전자는 중국 우한에서 차이나텔레콤과 갤럭시 폴드 5G 공개행사를 열기도 했다.

당시 삼성전자가 중국에서 유일하게 4G LTE와 5G NR 모델을 별도 출시하면서, 중국 상위 0.1%를 겨냥한 '프리미엄' 전략이라는 분석도 제기된 바 있다.

'심계천하' 갤럭시 폴드 5G의 사양은 기존 모델과 큰 차이가 없다.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는 퀄컴의 스냅드래곤855플러스를 장착했고 12기가바이트(GB)의 메모리와 512GB의 저장공간을 갖췄다.

총 6개의 카메라 사진 촬영도 편리하다. 접었을 때나 펼쳤을 때 혹은 스마트폰을 어떤 방향으로 사용하고 있어도 전문가 수준의 사진이나 영상 촬영을 할 수 있다.
Kris@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