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66582 0672019121256866582 06 0601001 6.0.22-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6146703000 1576147460000 popular

'본대로 말하라' 촬영 중 교통사고…스태프 1명 척추 골절 "1년 6개월 치료 필요"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희망연대노조 제공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 OCN 드라마 '본 대로 말하라'에서 교통사고가 발생해 중상 1명을 포함해 8명의 스태프가 다쳤다.

12일 희망연대노조 방송스태프지부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오전 11시 제작현장인 인천 영종도 인근 도로에서 촬영 스태프가 슈팅카(촬영을 위한 특수제작차량)에 탑승해 극 중 경찰차가 도주차량을 추격하는 장면을 촬영하던 중, 도주 차량과 슈팅카가 충돌해 슈팅카에 탄 스태프가 차량 밖으로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스태프 8명이 부상을 입었고 크게 다친 조명 스태프 1명이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응급수술 대기 순위에 밀려 2시간 대기하다 다른 병원으로 이송해 7시간에 걸친 수술을 받았다.

노조는 이 스태프가 진단 결과 척추가 골절돼 1년 6개월의 치료가 필요하다는 설명을 들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제작사 측은 "먼저 저희 촬영현장에서 발생한 불의의 사고로 심려를 끼쳐드린 모든 분들께 송구한 말씀을 전한다"고 사과했다.

관계자는 "제작진은 본 안전사고의 위중함을 깊게 인식하고 있다. 무엇보다 아픔을 겪고 계신 피해자와 가족 분들의 안정과 회복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으며 사고 이후 꾸준히 치료 경과 및 재활방안에 대해 논의해오고 있다"며 "지난 29일 오전10시경, 자동차 추격장면 촬영 과정에서 발생한 이번 사고 직후부터 제작진이 스태프 분의 응급실 이동과 초기 진료, 수술 과정까지 함께 하였으며 현재까지 병원을 오가며 지속적으로 상호 연락을 취하고 있다. 5일에는 제작사의 책임자 방문을 통해 보상 의지를 명확히 전달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