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67278 0722019121256867278 03 0301001 6.1.15-RELEASE 72 JTBC 0 true false true false 1576151520000 1576153690000

대한항공, 한국인 동성부부에 '가족 간 마일리지' 인정

글자크기


[앵커]

항공사 마일리지는 가족끼리 합치거나 나누어 쓸 수 있습니다. 국내에선 법적으로 인정되지 않는 가족인, 동성 부부가 이 가족 마일리지를 쓸 수 있게 된 사실이 알려져 화제입니다. 다만, 모든 동성 부부가 혜택을 보기는 어렵습니다.

이현 기자입니다.

[기자]

주요 항공사에는 가족 마일리지 제도가 있습니다.

가족 여행을 하거나 좌석을 업그레이드할 때, 가족끼리 마일리지를 합치거나 나눠 쓸 수 있어 요긴합니다.

이 제도를 이용하려면 가족이라는 사실을 증명해야 합니다.

주민등록등본, 가족관계증명서 같은 법적 서류를 내야 하는 겁니다.

이 때문에 법적으로 인정되지 않은 가족, 예컨대 동성 부부들은 혜택을 보기 어려웠습니다.

그런데 지난 10일 대한항공이 한국인 동성 부부의 가족 마일리지 신청을 받아들였습니다.

이들이 항공사에 낸 서류는 2013년 캐나다에서 결혼한 뒤 받은 혼인증명서입니다.

캐나다에선 관광 목적으로 입국한 외국인도 혼인신고를 할 수 있습니다.

반신반의하며 서류를 냈지만 하루 만에 승인이 났습니다.

대한항공은 "동성결혼이 합법화된 미국과 캐나다 등에서 받은 공식 서류를 제출해도 등록이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항공사 측은 부부의 성별을 따로 집계하지 않아 이번이 첫 사례인지는 확인하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국내에서 동성과 공개 결혼한 김조광수 감독은 아시아나항공에 가족 등록을 신청했지만 거부당하기도 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이지원)

이현 기자 , 이완근, 지윤정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