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88383 0372019121356888383 06 0602001 6.1.15-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6235511000 1576235516000 related

'TV는 사랑을 싣고' 안혜경, 15년만에 라이벌이었던 친구 만났다

글자크기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헤럴드경제

KBS1 'TV는 사랑을 싣고' 방송캡쳐


안혜경 15년만에 라이벌이었던 친구와 만났다.

13일 방송된 KBS1 예능프로그램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안혜경이 15년만에 중학교때 친구와 만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안혜경은 "이전에는 꿈을 몰랐던거 같다. 커서 뭘 해야지라고 생각하는 시기가 없었다. '너는 말하는 걸 좋아하고 발표하는것도 좋아하니까 이쪽으로 가보는건 어때?'라고 처음으로 제시해준 선생님이다"라고 말했다.

안혜경을 만나기 위해 친구 김은숙이 찾아왔다. 안혜경은 "저 2등 할때 1등한 친구"라고 친구를 소개했다. 김은숙은 "한 15년 된거 같다. 라이벌이었는데 너무 잘돼서"라며 반가워했다. 이어 김용만이 기상 캐스터가 되서 TV에 나온걸 본 느낌에 대해 묻자 김은숙은 "처음에 기상 캐스터 면접을 보고 혜경이가 울었었다. 그 다음에 결과가 너무 좋았다. 검색어가 올라오면 너무 좋았다"라며 안혜경이 기상 캐스터가 되서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