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70376 0362020011857570376 06 0602001 6.0.26-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307940000 1579308127000 related

‘너목보 7’ 박중훈, 음치 추리 실패에도 웃음 캐리…시청률 1위

글자크기
한국일보

박중훈이 출연한 ‘너의 목소리가 보여 7’이 시작부터 큰 사랑을 받았다. Mnet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너의 목소리가 보여 7'이 첫 회부터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17일 방송된 Mnet 새 예능 프로그램 '너의 목소리가 보여 7'(이하 '너목보 7')에는 박중훈이 첫 번째 초대 스타로 출연해 소신 있는 추리를 펼쳤다. 하지만 정체를 알기 어려운 역대급 미스터리 싱어들이 대거 등장했고, 결국 박중훈은 음치와 듀엣 무대를 선보이며 폭소를 유발했다.

이날 첫 방송의 시청률은 3.1%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으며 1539 타겟, 2049 남녀 시청률에서도 1위를 차지해 럭키하게도 ‘믿고 보는 너목보’임을 입증했다. 최고 시청률은 진실의 무대 최후의 1인의 정체가 공개되는 장면으로 무려 4.7%까지 치솟았다. (닐슨 유료 플랫폼 기준)

오직 미스터리 싱어의 비주얼만으로 음치를 가려내야 하는 첫 번째 라운드에서 박중훈은 ‘노래하는 신방동 통닭집 아저씨’를 탈락자로 지목했다. . 하지만 ‘통닭집 아저씨’ 박요섭의 정체는 실력자로 밝혀졌다. 그는 직접 기타를 연주하며 부드러운 목소리로 사랑하는 아내를 위한 세레나데를 노래하고, 노래로 듣는 이들의 마음을 어루만져줬다.

립싱크 하는 모습을 보고 실력자인지 음치인지를 맞추는 2라운드에서는 두 명의 탈락자가 발생했다. 수려한 외모로 등장부터 관심을 모았던 ‘자수성가한 미성천사 대표님’은 얼굴만큼 따뜻하고 예쁜 목소리를 가진 실력자였다. 남성 의류 브랜드를 운영하고 있다는 백영주는 한 소절 한 소절을 차분하게 부르며 여심을 흔들어 놓았다. ‘콘서트 갔다 스타 된 실력자’의 정체도 실력자로 드러났다. 온라인 상에서 화제가 된 1300만 뷰 동영상의 실제 주인공인 허주는 깊고 허스키한 음색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각 미스터리 싱어가 준비한 증거 영상을 보고 거짓말을 하고 있는 음치를 가려내야 하는 마지막 라운드에서는 ‘K-POP에 푹 빠진 뉴욕대 음대 교수’가 탈락자로 지목됐다. 하지만 그의 정체 역시 진짜 NYU 음대 교수 제이먼 메이플로 밝혀져 박중훈을 대혼란에 빠뜨렸다. 그는 편안하고도 청량한 고음으로 관객들에게 ‘귀 호강’을 선사, 환호와 박수를 유발했다.

박중훈은 마지막 무대를 함께 하고 싶은 사람으로 ‘박중훈 만나러 온 아역 출신 실력자’를 선택했고, 이에 따라 ‘의정부 국밥집 사골 보이스’는 자동 탈락하게 됐다. 그의 진짜 정체는 빈티지샵을 운영하는 음치 이종택이었고, 그의 밝은 성격과 유쾌한 에너지는 기분 좋은 웃음을 선사했다.

대망의 마지막 듀엣 무대에서 박중훈은 영화 ‘라디오 스타’의 OST ‘비와 당신’을 열창했다. 하지만 그의 추측과 달리, 마지막 미스터리 싱어의 정체는 ‘박중훈 만나러 온 아역 출신 실력자’가 아닌, 슈즈 브랜드를 운영하고 있는 황수진으로 밝혀졌다. 시즌7 첫 우승자가 된 황수진은 “상금을 어려운 환경의 아이들에게 전액 기부하겠다”고 밝혀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다음 주 방송에는 트로트 가수 홍진영이 초대 스타로 등장해 활약을 펼친다. 음악 추리쇼 '너목보 7'은 매주 금요일 오후 7시 30분 Mnet과 tvN에서 동시 방송된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