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71497 0962020011857571497 06 0602001 6.0.27-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true false 1579317010000 1579317011000 최현석 셰프 해킹 전 소속사 2001182215 related

최현석, 해킹 피해→사문서 위조 의혹까지…이틀째 입장 無[종합]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김선우기자]셰프 최현석이 휴대폰 해킹 피해를 입은 가운데, 사문서 위조 의혹에 대해서는 침묵하고 있다.

지난 17일 디스패치는 최현석의 사문서 위조 의혹을 제기했다. 최현석이 전 소속사인 플레이팅 컴퍼니와의 계약을 해지하기 위해 재무이사 B씨 등과 함께 계약서 위조에 가담했다는 것.

가게를 차려주겠다는 제안에 소속사 계약을 해지야해 했던 상황이라는 풀이다. 또 이 같은 정황은 앞서 주진모와 같이 휴대폰 해킹으로 인해 포착됐다고 해 해킹 피해도 입었음을 알 수 있다.

하지만 최현석은 이틀째 별다른 입장 없이 침묵으로 일관하고 있다. 다만 오는 19일 오픈 예정인 최현석의 퓨전 레스토랑은 변동없이 개업할 예정이다.

최현석이 연일 관심을 받자 그의 딸이자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최연수는 SNS를 비공개로 전환하는 등 가족들에게까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또 최현석이 출연중인 방송가도 줄비상이다.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tvN ‘수미네 반찬’ 측은 “사태를 파악하고 확인 중”이라며 조심스러운 입장을 전했다.

한편 최현석은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등에 출연하며 화려한 퍼포먼스와 요리실력로 주목 받고,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스포츠서울DB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