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85244 0362020011957585244 06 0602001 6.0.26-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427340000 1579427491000 related

‘런닝맨’ 유재석 “금새록, ‘런닝맨’ 두 번째 출연에 이주영 꽂아”

글자크기
한국일보

유재석이 SBS ‘런닝맨’에서 입담을 뽐냈다. 방송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금새록이 이주영과의 친분을 드러냈다.

19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금새록, 이주영, 박초롱, 강한나가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이날 유재석은 “금새록 씨와 이주영 씨가 친한 친구라고 들었다”고 말했다. 이에 금새록은 “영화 ‘독전’에 함께 출연했다”고 답했다.

금새록은 “처음 ‘런닝맨’에 출연했을 때 긴장을 했다. 그래서 이번에는 친한 언니와 나오고 싶다고 말씀드렸다”고 밝혔다.

금새록의 말을 듣던 유재석은 “금새록 씨가 두 번째 출연에 지인을 꽂았다. 영향력 있다”며 장난스레 말했다. 그는 이어 “반면 지석진 형은 10년 동안 한 번도 본인 사람을 꽂은 적이 없다”고 농담을 건네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지석진은 “나도 겨우겨우 버티고 있다”고 덧붙여 시청자들을 폭소케 만들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