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88299 0182020012057588299 08 0801001 6.0.26-RELEASE 18 매일경제 49138324 false true true false 1579465362000 1579465444000

EU측 `화웨이 배제 시 5G 구축지연` 獨 내무 발언 반박

글자크기
매일경제

[사진출처 = 연합뉴스]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의 티에리 브르통 산업정책 담당관이 화웨이를 배제할 경우 5G 네트워크 구축 사업이 지연될 수 있다는 호르스트 제호퍼 독일 내무장관의 발언을 사실상 반박했다.

19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브르통 담당관은 이날 독일 뮌헨에서 열린 한 행사에서 "5G 기술은 이전보다 더 엄격한 보안 규정을 필요로 한다"면서 "유럽에서 엄격한 보안 규정을 설정한다고 해서 5G 구축이 지연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날 제호퍼 장관은 일간지 프랑크푸르터알게마이네차이퉁에 "단기적으로 화웨이의 참여 없이 독일에 5G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다고 보지 않는다"면서 화웨이 배제가 5G 구축을 5∼10년 지연시킬 수 있다고 추산했다.

그간 미국은 화웨이 장비가 중국의 스파이 행위에 이용될 수 있다면서 EU를 비롯한 동맹국에 화웨이 장비를 이용하지 말 것을 촉구해왔다.

[디지털뉴스국 김승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