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40402 0522020012157640402 02 0204001 6.0.27-RELEASE 52 뉴스핌 0 false true true false 1579605780000 1579605851000 헌재 훈령 각하 2001220831 related

헌재, '검찰 취재 제한' 법무부 훈령 헌법소원 각하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이학준 기자 = 검사와 기자의 접촉을 금지하는 법무부 훈령이 국민의 기본권을 침해한다며 제기된 헌법소원이 각하됐다.

헌법재판소는 시민단체 서민민생대책위원회가 형법 제126조 피의사실공표죄와 법무부 훈령인 형사사건 공개금지 등에 관한 규정이 국민의 알 권리 등을 침해한다며 청구한 헌법소원을 사전심사 단계에서 각하했다고 21일 밝혔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유남석 헌재소장 등 헌법재판관이 지난해 9월 11일 오후 서울 재동 헌법재판소 대심판정에 앉아있다. 2019.04.11 leehs@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전심사는 재판부가 본격적인 심리에 돌입하기 전 청구의 적법성, 심사 필요성 등을 따져보는 단계다. 이 단계에서 심리 필요성이 없다고 판단되면 본 심사를 열지 않고 각하 결정이 내려진다.

헌재는 법무부 훈령이 대내적 효력만 있을 뿐 대외적 구속력이 없어 공권력 행사에 해당하지 않는 만큼 헌법소원 심판 대상이 되지 않는다고 판단했다. 또 침해된 기본권이 무엇인지, 청구인인 시민단체와 직접적인 관련성이 있는지 등을 판단하기 어렵다고 봤다.

hakju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