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41233 0722020012157641233 01 0101001 6.0.26-RELEASE 72 JTBC 0 true false false false 1579610640000 1579611011000 related

'비례대표 가능성' 닫지 않은 황교안…종로대첩은?

글자크기


[앵커]

서울 종로는 대진표가 나오는 데 시간이 걸리고 있습니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비례대표로 나갈 가능성도 열어 뒀습니다. 이낙연 전 총리와 맞붙지 않을 수 있다는 겁니다. 이런 사이에 이 전 총리는 종로에서 사실상 총선 일정을 시작했습니다.

최수연 기자입니다.

[기자]

황교안 대표는 비례대표 출마 가능성에 대해 이렇게 답했습니다.

[황교안/자유한국당 대표 : (거취 관련해서 비례대표도 재고할 수 있다 그런 얘기…) 지금 한 15번쯤 얘기하는 거 같은데, 우리 당에 가장 도움이 되는 방법으로 출마 방향을 정하도록 하겠습니다.]

가능성을 닫지 않은 겁니다.

'수도권 험지 출마' 선언 이후에 갑자기 비례대표 얘기가 다시 나온 건 언론 인터뷰 때문입니다.

비례대표도 선택지에 포함되느냐는 질문에 "선택할 수 없는 건 없다", "아직 결정할 시간이 남아 있다" 등의 답으로 여지를 남긴 겁니다.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도 황 대표의 출마지는 공관위에서 논의할 것이란 입장을 밝혔습니다.

당 차원에서도 황 대표의 '종로대첩' 참전이 기정사실화하는 건 꺼리는 분위기인 겁니다.

반면, 이낙연 전 총리는 오늘부터 종로를 돌며 본격적인 총선 행보에 나섰습니다.

마침 내일은 한국당으로부터 육포를 받았던 종로구 조계사에 찾아갑니다.

다만 이 전 총리는 종로 종교계 방문 일정이 그런 소동과는 무관하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이낙연/전 국무총리 : 제가 이렇게 이 방문 계획을 추진하는 것이 어제 그 사건을 알기 전이었습니다.]

(영상디자인 : 고결)

최수연 기자 , 장후원, 황현우, 이지혜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