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68022 0722020012257668022 02 0201001 6.0.26-RELEASE 72 JTBC 0 true false true false 1579692900000 1579700657000 related

얼굴 공개한 변희수 하사…"여군복무 기회 달라" 눈물

글자크기

"성별 정체성 떠나 훌륭한 군인 되고 싶다"



[앵커]

변희수 하사는 직접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여군으로 복무할 수 있게 해달라"며 눈물을 보였습니다. 받아들여지지 않으면 행정소송을 낼 계획입니다.

이상엽 기자입니다.

[기자]

변희수 하사가 군복을 입고 취재진 앞에 섰습니다.

[변희수/하사 : 통일!]

자신의 성 정체성부터 털어놨습니다.

[변희수/하사 : 성 정체성에 대한 혼란한 마음을 줄곧 억누르고 '젠더 디스포리아' (성별 불쾌감)로 인한 우울증 증세가 하루하루 심각해지기 시작했으며…]

주변에서 '현역 부적합 심의'를 권유할 정도였지만 성전환 수술을 결심했고, 소속 부대에 알렸다고 했습니다.

[변희수/하사 : 저의 결정을 지지하고 응원해줬습니다. 대대장님, 군단장님, 부대원 그리고 도와주신 모든 전우에게 그간 감사하고…]

성소수자가 차별받지 않는 군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습니다.

[변희수/하사 : 군이 트랜스젠더 군인을 받아들일 준비가 미처 되지 않았음을 알고 있습니다. 제가 그 훌륭한 선례로 남고 싶습니다.]

여군으로 군 복무를 계속 할 수 있는 기회를 달라고 호소했습니다.

[변희수/하사 : 성별 정체성을 떠나 제가 이 나라를 지키는 훌륭한 군인 중 하나가 될 수 있다는 것을 모두에게 보여주고 싶습니다.]

변 하사 측은 인사소청을 제기해 받아들여지지 않으면, "부당한 전역 처분에 대한 행정 소송을 준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관련 리포트

육군, 성전환 부사관 강제전역 결정…"복무 불가 사유"

→ 기사 바로가기 : http://news.jtbc.joins.com/html/015/NB11931015.html

이상엽 기자 , 최무룡, 강한승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