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68986 0042020012257668986 01 0101001 6.0.26-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79699484000 1579700527000 related

최강욱 "피의자 전환 통보받은 바 없어"...검찰 주장 재반박

글자크기
검찰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아들의 허위 인턴증명서 발급 의혹과 관련해 최강욱 청와대 비서관을 피의자 신분이라고 밝힌 것과 관련해 최 비서관은 피의자 전환 통보를 받은 적이 없다고 재반박했습니다.

최 비서관은 기자들에게 메시지를 보내 검찰로부터 피의자 전환은 물론 피의자 신분 출석 요구도 받지 못했다며, 통보하지 않은 이유를 밝히라고 요구했습니다.

또 검찰이 기자들에게 전화를 걸어 알려주고 있다는 등기 송달은 피의자 신분 출석 요구서가 아니라 출석을 요구하는 서류라며 검찰의 해명을 거듭 비판했습니다.

김영수[yskim24@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YTN 뉴스레터 구독하면 2020년 토정비결 전원 당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