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82967 0242020012357682967 01 0102001 6.0.26-RELEASE 24 이데일리 56680987 false true false false 1579759131000 1579759527000 related

“文대통령 딸, 변호사 선임…곽상도 의원 행태, 짚고 넘어가야”

글자크기

한정우 靑 부대변인 브리핑서 밝혀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김정현 기자] 청와대가 문재인 대통령 딸 다혜씨가 변호사를 선임했으며 곽상도 의원의 행태는 경호상 심각한 위하를 가할 수 있는 행위라고 23일 경고했다.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기자 브리핑에서 “문다혜씨가 변호사를 선임한 사실에 대해 알고 있다”며 “다혜씨의 입장은 변호사를 통해서 밝혀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 문제는 반드시 짚고 넘어갈 사안”이라며 “곽상도 의원의 행태는 경호상 심각한 위해를 가할 수도 있는 행위”라고 판단했다.

아울러 “대통령과 함께 경호 대상인 초등학생 손주까지도 정치 대상으로 삼아 공격하는 것이 국회의원이 할 일인지 의문”이라며 “정상적인 국회의원 활동인지 의문이다. 제발 국민 생각을 해 달라”고 촉구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