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95903 0562020012457695903 02 0201001 6.1.17-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852087000 1579852102000

초등학교 입학 앞두고… '스쿨존 뺑소니'에 7세 여아 중태

글자크기

경찰, 뺑소니 혐의 40대男 붙잡아… 혈액 음주측정 의뢰

세계일보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세계일보 자료사진


설 연휴 전날 어린이보호구역(스쿨존)에서 차에 치인 7세 여아가 중태에 빠졌다.

24일 광주 북부경찰서는 지난 23일 오후 11시20분쯤 광주 북구 양산동 한 초등학교 정문 앞에서 어린아이를 차로 치고 도주한 혐의로 A(40)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이 사고로 B(7)양이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현재 중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B양은 올해 초등학교 입학을 앞둔 유치원생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했다.

경찰은 사고를 낸 A씨에 대해 스쿨존 내 차량 속도 제한 기준을 강화한 ‘민식이법’ 적용 여부를 검토 중이다.

경찰은 술 냄새가 나는 A씨를 상대로 음주측정을 시도했지만, A씨가 이를 거부해 혈중알코올농도 측정을 위해 채혈을 했다. 경찰은 A씨의 혈액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보내 감정을 의뢰했다.

정은나리 기자 jenr38@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