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96115 0432020012457696115 04 0401001 6.0.26-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79854205000 1579857728000

'우한 코로나'에 자금성 40년 만에 문 닫고 춘절행사 줄취소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한 '우한 코로나' 확산 우려로 자금성과 디즈니랜드를 비롯한 중국 유명 관광지들이 문을 닫고 각종 행사가 취소되고 있습니다.

신경보와 환구시보 등 중국매체에 따르면 베이징 자금성은 춘제 당일인 25일부터 당분간 문을 닫기로 했습니다.

자금성은 2003년 사스 때도 개관했는데, 전염병 우려로 문을 닫는 것은 40년 만에 처음입니다.

이러한 조치는 베이징시 문화여유국이 23일 전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사람들이 모이는 행사를 줄이도록 한 데 이어서 나온 것입니다.

베이징에서는 쥐융관 만리장성, 명 13릉 등 유명 관광지뿐만 아니라 국가박물관, 국가도서관, 중국미술관 등 다수 시설이 24일이나 25일부터 임시 휴무에 들어갑니다.

2008년 베이징올림픽 메인스타디움이었던 국가체육장이 문을 닫고, 베이징대와 칭화대 등도 캠퍼스 참관객을 받지 않기로 했습니다.

국가대극원을 비롯한 각종 공연장·극장도 운영을 중단하면서, 유명 공연 '금면왕조'는 물론 춘제 대목을 겨냥해 제작된 영화 상영도 중단됩니다.

디탄공원 등 베이징 곳곳에서 춘제를 맞아 열릴 예정이던 묘회도 취소됐습니다.

묘회는 춘제 등 명절에 사원에서 지내는 제사와 주변 지역의 문화 오락 활동을 함께 일컫는 말로 대규모 인파가 몰리는 행사입니다.

베이징·상하이에 있는 유명 테마파크 환러구와 상하이 디즈니랜드 등 놀이공원도 문을 닫습니다.

디즈니랜드 측은 방문객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25일부터 휴무에 들어간다면서, 이미 구매한 입장권 등은 환불해 주고 재개장 일시는 별도로 공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중국 매체 앙광망은 진시황제를 지키던 병마용으로 유명한 진시황릉 병마용 박물관을 비롯한 산시성 지역 박물관 다수도 24일부터 문을 닫는다고 전했습니다.

중국에서는 병이 처음으로 발생한 우한과 후베이성 뿐만 아니라 허베이성, 충칭시, 허난성, 간쑤성, 저장성 등 전국적으로 박물관 등 문화시설에 대한 임시 휴무 결정이 속속 내려지고 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김용철 기자(yckim@sbs.co.kr)

▶ [뉴스속보] 中 우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 SBS가 고른 뉴스, 네이버에서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