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97017 0972020012457697017 05 0501001 6.0.26-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864148000 1579864566000

김가영·이미래 등 LPBA 16강 안착…차유람 탈락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김가영 / 사진=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김가영과 이미래가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반면 차유람은 탈락의 쓴맛을 봤다.

24일 오후 4시30분부터 진행된 '웰컴저축은행 웰뱅 PBA-LPBA 챔피언십'의 LPBA 32강 경기가 마무리됐다.

LPBA 역대 우승자 5인(김갑선, 임정숙, 강지은, 이미래, 김가영)이 전원 16강 진출을 확정 지으며 챔피언의 자존심을 지켰다.

특히 2, 3차전 우승자인 임정숙은 1.478으로 애버리지 1위를 기록하며 조 1위로 16강에 진출했다. 또한 임정숙은 이번 대회 LPBA 선수들 애버리지 중 최고점을 기록하며 '웰뱅톱랭킹 PBA-LPBA 톱 에버리지' 수상의 유력 후보로 떠올랐다. 1차전 우승자인 같은 조 김갑선 또한 1.000의 높은 애버리지를 기록하며 함께 16강 진출을 확정 지었다.

역대 우승자 전원이 다시 한 번 16강에 진출한 가운데, '웰컴저축은행 웰뱅 LPBA 챔피언십' 16강 경기는 25일 오전 11시30분부터 세트제로 8경기가 동시에 치러질 예정이다.

LPBA 16강 세트제 주요 경기로 4차전 우승자 강지은과 5차전 우승자 이미래 두 역대 챔피언이 맞붙게 됐으며, 김가영은 PBA 출범 초기부터 우승 후보로 꼽혓던 김보미와 경기를 치르게 되어 팬들의 관심을 모을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