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3817 1022020012657703817 05 0506003 6.0.26-RELEASE 102 인터풋볼 34413990 false true true false 1579969438000 1579969448000

[토트넘 사우스햄튼] 손흥민 시즌 12호골 폭발! 토트넘, 소튼에 1-0 리드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손흥민이 시즌 12호골을 폭발시켰다.

토트넘 홋스퍼는 26일 오전 0시(한국시간) 영국 사우스햄튼에 위치한 세인트 마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FA컵 32강전에서 사우스햄튼에 1-0 리드를 잡았다.

토트넘은 최근 노리치에게 승리하며 리그 4경기 무승을 끊어냈다. 리그에서 오랜만에 승리한 토트넘은 퇴장 이후 7경기 동안 침묵하던 손흥민도 골맛을 보며 의미 있는 승리를 맞았다. 토트넘은 이제 승리의 기운을 이어가는 게 중요한 과제가 됐다.

골 침묵을 깬 손흥민이 사우스햄튼전도 선발 출전했다. 토트넘은 손흥민을 비롯해 모우라, 알리, 로 셀소, 페르난데스, 윙크스, 탕강가, 산체스, 알더베이럴트, 오리에, 요리스를 선발로 내세웠다. 원정팀 사우스햄튼 역시 잉스, 오바페미, 단소, 건, 워드 프라우스, 호이베르, 암스트롱, 스티븐스, 레드먼드, 버틀란드, 베드나렉을 선발 투입하며 승리를 노렸다.

손흥민이 결정적인 찬스를 잡았다. 전반 9분 역습 상황에서 알리의 날카로운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빠르게 침투해 반대편을 보고 슈팅을 시도했지만 골문을 살짝 벗어났다. 이후 전반 28분에는 로 셀소가 슈팅을 시도해 골망을 흔들었지만 손흥민이 오프사이드 위치에 있어 VAR 끝에 오프사이드가 선언됐다.

토트넘이 결정적인 찬스를 또 놓쳤다. 전반 33분 알리의 정교한 패스를 받은 모우라가 골키퍼와 일대일 찬스에서 슈팅을 시도했지만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이후 사우스햄튼은 전반 35분 잉스가 결정적인 상황에서 슈팅을 연결했지만 토트넘의 수비가 몸을 날려 막아냈다. 전반 43분에는 사우스햄튼의 암스트롱이 부상으로 빠지고, 제네포가 급하게 투입됐다.

전반에 선제골을 만들지 못한 토트넘이 후반에 라멜라를 투입하며 변화를 줬다. 결국 토트넘이 선제골을 기록했다. 후반 13분 라멜라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날카로운 슈팅을 골망을 흔들었고, 시즌 12호골을 성공시켰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