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9267 0032020012657709267 05 0502002 6.0.27-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34384000 1580034393000 배드민턴 안세영 마스터스 메달 2001270931

배드민턴 안세영, 태국 마스터스 준우승…새해 첫 메달

글자크기
연합뉴스

공격 막아내는 안세영
25일(현지시간) 태국 방콕 후아막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월드투어 300 태국 마스터스 여자 단식 준결승에서 한국 안세영이 상대방의 공격을 막아내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2020 도쿄올림픽 메달에 도전하는 배드민턴 여자 단식 기대주 안세영(광주체고)이 2020년 첫 메달을 목에 걸었다.

여자 단식 세계랭킹 9위 안세영은 26일 태국 방콕 후아막체육관에서 열린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월드투어 300 태국 마스터스 결승전에서 세계랭킹 3위 야마구치 아카네(일본)에게 0-2(16-21 20-22)로 패했다.

1게임에서는 1-4로 주도권을 내준 이후 첫판을 내줬다. 2게임에서는 1-6에서 7-7로 따라잡고 14-9로 역전했지만, 듀스로 따라잡히며 결국 우승을 내주고 말았다.

안세영은 비록 새해 첫 우승을 이루지는 못했지만, 2020년 첫 메달인 은메달을 수확하며 2020 도쿄올림픽을 향한 시동을 걸었다.

지난해 5차례 우승을 거두며 돌풍을 일으킨 안세영은 앞서 2020시즌 1·2호 대회인 말레이시아 마스터스와 인도네시아 마스터스에서는 각각 16강, 8강에서 돌아섰다.

안세영은 일본 배드민턴 여자단식 최강자인 야마구치에게 2연승 뒤 1패를 기록했다.

여자복식 세계랭킹 13위 정경은(김천시청)-백하나(MG새마을금고)는 결승전에서 세계랭킹 1위 천칭천-자이판(중국)에게 2-1(21-17 17-21 15-21)로 아쉬운 역전패를 당하며 우승을 내주고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 대회에서 한국은 은메달 2개와 동메달 2개를 수확했다.

25일 4강전에서 정경은-백하나, 천칭천-자이판에게 각각 패한 여자복식 세계랭킹 10위 장예나(김천시청)-김혜린(인천국제공항)과 세계랭킹 5위 김소영(인천국제공항)-공희용(전북은행)은 나란히 동메달을 획득했다.

연합뉴스

배드민턴 여자복식 정경은-백하나
태국 방콕 후아막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월드투어 300 태국 마스터스에 출전한 여자 복식 정경은-백하나. [연합뉴스 자료사진]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