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10595 0182020012757710595 06 0601001 6.0.26-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56203000 1580056329000 related

트와이스 채영 전화번호 유출자 법적대응…JYP “고발 조치”(종합)[MK★이슈]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그룹 트와이스 채영이 전화번호 유출 피해를 호소한 가운데,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가 채영의 전화번호 유출자에 대한 법적대응을 예고했다.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는 26일 공식 팬페이지에 “현재 온라인 상에 트와이스 멤버 채영의 개인 정보(전화번호)가 유출되어 무단으로 유포되고 있는 정황 및 이를 토대로 채영에게 연락을 취하고 있는 사례들을 확인한 바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러한 개인 정보의 불법 유출, 유포 및 당사자에 대한 무단 연락은 개인정보 보호법 위반에 해당하여 법적 조치의 대상이 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매일경제

트와이스 채영이 전화번호 유출 피해를 호소했다. 사진=옥영화 기자


특히 JYP는 “정보를 무단으로 SNS에 공공연히 게재 및 채영 본인에게 지속 연락하고 있는 특정 사례 또한 확인 및 정확한 증거를 취득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자사는 SNS 게재 당사자에게 개인 정보 보호법 위반으로 즉시 고소, 고발 조치를 진행할 것”이라며 법적대응을 시사했다.

“무분별한 개인 정보의 불법 유출과 유포로 아티스트는 큰 괴로움과 불편함을 겪고 있다”고 전한 JYP는 “이를 막기 위해 자사는 이러한 사례들에 대한 확인 및 증거 수집, 가용한 모든 조치를 지속적으로 엄중히 진행할 것임을 다시 한 번 말씀 드리는 바이다”라고 경고했다.

앞서 채영은 트와이스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휴대폰 번호 유출 피해를 호소했다.

그는 “아무 말 없이 물러 서주기를 바라며 때를 기다리기엔 이젠 한계인 것 같다”며 “아무 의미 없을 수도 있는 숫자 11개가 배려와 존중이 없는 한 사람을 통해 인터넷에 올라온 순간, 제 휴대폰은 온갖 전화와 문자로 도배되었고 제가 굳이 하지 않아도 될 수고를 겪고 있다”며 “아무런 생각 없이 그저 관심과 사랑이라고 포장하며 보내는 행동들과 연락들이 얼마나 많은 사람들에게 피로가 되고 불안이 되고 힘듦이 되어 가는지 조금이라도 생각해보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특히 채영은 “전 이러한 문제에 쉽게 흔들리는 사람이 아니다. 화를 억누르지 못해 글을 쓰는 게 아니다. 따끔히 잘못 되었다는 걸 정확히 알려주고 싶을 뿐이다. 부끄러운 행동이라는 걸”이라고 일침을 날렸다. jinaaa@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