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12470 1102020012757712470 08 0803001 6.0.26-RELEASE 110 조선비즈 0 false true true false 1580085979000 1580086001000

"작년 국내 SNS 이용률 47.7%…2011년 이후 첫 감소"

글자크기
작년 국내 SNS 이용률, 2011년 이후 첫 감소
페이스북은 2년 연속 하락…인스타그램은 상승

우리나라 소셜미디어(SNS) 이용률이 지난해 들어 처음으로 8년 만에 감소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27일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4583가구·1만864명을 대상으로 한 한국미디어패널조사에서 SNS를 이용한다고 응답한 비율은 47.7%로 집계됐다.

2011년 첫 조사에서 16.8%로 집계된 SNS 이용률은 꾸준히 상승해 2018년에 48.2%를 기록했다가 지난해 처음으로 떨어진 것이다.

조선비즈

조선DB



가장 자주 사용하는 SNS는 페이스북(29.6%), 카카오스토리(26.3%), 인스타그램(19.3%), 네이버밴드(10.6%), 트위터(5.3%) 순이었다.

페이스북은 2017년 35.8%를 기록한 이후 2년 연속 하락했고, 카카오스토리는 2013년 55.4%를 기록한 이후 해마다 큰 폭으로 사용 비율이 떨어졌다. 트위터도 2018년 14%에서 작년 5.3%로 급감했다.

반면, 2014년 0.4%로 출발한 인스타그램의 이용률은 2018년 10.8%에서 지난해 19.3%로 뛰어오르는 등 SNS 중 유일하게 성장세를 나타냈다.

주요 매체별 평균 사용 시간은 TV가 하루 3시간 2분 가량으로 집계돼 여러 매체 중 가장 길었다. 하루 평균 무선전화(스마트폰 등) 사용 시간은 1시간 54분 29초였고, 유선전화는 5분 38초를 기록했다.

컴퓨터 사용 시간은 1시간 9분으로 집계됐고, 종이매체는 29분으로 2011년(53분)의 거의 절반 수준으로 떨어졌다.

전효진 기자(olive@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