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17427 0672020012757717427 02 0201001 6.0.26-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0105059000 1580106250000 related

이재준 고양시장,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24시간 재난안전대책본부' 지휘

글자크기

이재준 시장, 노약자 우선 안전 확보 위해 노인종합복지관 등 임시휴관

마스크, 손소독제 최대한 확보해 어린이집, 대중교통수단

아시아투데이

고양시는 26일부터 비상대책본부를 이재준 고양시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재난안전대책본부로 격상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에 24시간 대처키로 결정/제공=고양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고양/아시아투데이 이대희 기자 = 경기 고양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우한 폐렴) 국내 확진자가 3명으로 늘어남에 따라 설 연휴기간인 26일부터 비상대책본부를 이재준 고양시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재난안전대책본부로 격상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에 24시간 대처키로 했다.

시는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이 설치된 명지병원에서 우한 폐렴 확진자 1명이 치료중이라는 질병관리본부 발표에 따라 감염 취약계층인 노인과 어린이에 대한 예방조치를 우선키로 했다.

특히 노약자들이 주로 이용하는 노인종합복지관 등의 4~5일 임시 휴관, 설 연휴기간 중국 또는 중국 경유 여행을 한 공직자들에 대한 일정기간 휴무조치 등을 전격 결정했다.

시는 인천국제공항, 김포공항 등과 인접한 지역적 특수성을 감안해 외국인과 해외여행객에 대한 검역 활동 강화는 물론 마스크·체온계·손세정제 등을 최대한 확보해 어린이집·유치원과 버스·전철 등 대중교통수단, 그리고 영화관·공연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에 전면 배치해 예방·확대 방지 조치를 강화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26일 재난대책본부 회의에서 “2015년에 발생한 메르스 사태때 마련한 비상조치 매뉴얼에 따라 질병관리본부, 경기도 등과 협력해 우한 폐렴 확산방지를 위해 과하다고 할만큼의 예방조치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시민들은 의심증세 발생시 인근 병·약국 이용 전에 우선적으로 보건소, 선별진료소 등 관계기관 신고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중국 방문자 등 발열, 기침 등의 호흡기 의심증상자는 질병관리본부(국번없이 1339) 또는 선별진료소로 지정된 3개 보건소(덕양보건소, 일산동구보건소, 일산서구보건소), 명지병원, 일산병원, 일산백병원 등으로신고하면 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