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23964 0962020012857723964 08 0801001 6.0.27-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true false 1580166974000 1580166983000 명절증후군 국내여행 2001281201

'명절증후군' 날리는 국내여행, 27일 정점 찍고 1월말 몰려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여기어때가 명절 스트레스를 날려버리기 위한, 호캉스 추천 호텔 행사를 진행한다. 제공 | 여기어때


[스포츠서울 이상훈 기자] 민족 최대 명절인 설이 지나면서, ‘명절증후군’을 극복하는 ‘호캉스’ 수요가 늘어났다. 장거리 운전, 가사노동으로 쌓인 피로를 호텔의 쾌적한 환경에서 해소하는 트렌드가 뚜렷하다.

28일 여기어때의 숙소 예약 데이터에 따르면, 설 연휴 직후 1주일간 숙박 예약은 ‘호텔/리조트’ 부문이 60.1%를 차지했다. 이는 지난해 설 연휴(2019년 2월 6일~11일) 대비 8.4%포인트 증가한 수치다. 명절을 가족과 보낸 후 호텔에서 휴식을 취하는 트렌드가 올해 예약 데이터에도 반영됐다. 연휴 기간 누적된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해, 귀경길에 여행을 즐기는 D턴족을 포함한 여행객의 움직임이 활발하다. 이번 조사는 이달 22일 기준, 1월 27일~2월 1일 숙박하는 예약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호텔/리조트 예약이 가장 많은 날은 연휴 마지막 날인 27일로 나타났다. 이어 숙소 예약이 많은 날은 오는 30일(금요일)과 1일(토요일)로, ‘주말’에 여행수요가 몰렸다. 지난해에는 ‘평일(수, 목)’에 여행 수요가 몰렸던 것과는 대조적이다. 지난해 설 연휴는 단 2일의 휴가로 9일의 황금연휴를 보낼 수 있었지만, 이번 명절은 ‘샌드위치 데이’가 없기 때문에 오히려 주말에 국내여행을 떠나는 것으로 분석된다.

여기어때는 이 같은 호캉스 수요를 반영해, ‘명절증후군 극복하기, 호캉스 추천호텔’ 행사를 진행한다. 행사는 내달 10일까지 1, 2차에 나눠 전국 유명 호텔을 소개한다. ‘호캉스 맛집’을 선별해, 국내여행을 준비하는 고객들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여수베네치아 호텔&리조트, 힐튼 경주 등이 포함된 1차 라인업은 다음달 3일까지 만날 수 있다. 2차 호캉스 라인업은 같은 달 4일 공개되며, 10일까지 판매한다. 최대 82%의 할인율을 제공하고, 이외 최대 2만원 할인쿠폰과 업체별 추가 혜택을 선물한다. 상세내용은 행사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여기어때는 “명절에 고단했던 몸과 마음을 달래는 여행객을 위해 합리적 가격을 선물하는 행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party@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