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71310 1092020012957771310 08 0801001 6.1.17-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0288980000 1580291226000

네이버·카카오, 첫 화면에 ‘신종 코로나 정보’ 제공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네이버와 카카오 등 포털 업체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을 막기 위해 첫 화면에 예방수칙을 비롯한 관련 정보를 노출하는 등 비상 대응에 나섰습니다.

네이버는 어제 오전부터 첫 화면에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주요 증상과 예방법 메뉴를 만들어 질병관리본부에서 전달받은 최신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모바일 네이버 앱에서는 검색창 하단, PC로 보는 웹페이지에서는 로그인 메뉴 아래 배너에서 관련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과같은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정확하고 정제된 정보 전달이 중요한만큼 별도의 메뉴를 만들어 최신 정보를 노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카카오도 어제부터 모바일 다음 첫 화면과 카카오톡 #탭 상단 배너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 오후부터는 카카오맵과 카카오T, 카카오내비 등에 전국 482곳의 선별진료소 위치 정보가 업데이트돼, '신종 코로나'등의 단어를 검색하면 가까운 선별진료소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카카오는 또, 승객을 직접 대면하는 택시·대리운전 기사들에게 손 세정제 사용 및 마스크 사용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예방 수칙과 유의사항을 안내하고 있습니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임주영 기자 (magnolia@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