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75358 0182020013057775358 06 0601001 6.0.27-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0321401000 1580321406000 강다니엘 활동 2001300931 related

강다니엘, 활동 중단→“일어나겠다” 재개 예고…팬들 기대 UP(종합)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활동중단을 선언했던 강다니엘이 활동 재개를 알려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강다니엘은 29일 공식 팬카페에 “길었던 겨울 동안 우리 다니티 여러분은 잘 지내고 계신가요?”라며 편지글을 시작했다.

이어 “굿나잇 인사도 제대로 못하고 떠나버려서 미안해요. 다니티 여러분에게는 꼭 인사를 드렸어야 했는데, 이렇게 아직 늦게 미안하다는 말로 대신하는 것도 정말 죄송합니다”라며 덧붙였다.

매일경제

활동중단을 선언했던 강다니엘이 활동 재개를 알려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사진=천정환 기자


그러면서 강다니엘은 “저도 다시 몸을 일으켜 세우고 다가오는 봄을 맞이 하려고 합니다. 갑작스러운 소식을 접하시고 많이 놀라셨을 텐데도 따뜻하게 감싸 안아주신 여러분께 늦게나마 정말 감사드린다고 전하고 싶습니다. 이제 일어나겠습니다”라며 활동 재개를 알렸다.

마지막으로 강다니엘은 “여러분에게 받은 만큼, 그것보다 더 많이 드리겠습니다. 매일이 행복할 순 없지만 여러분과 함께 한다면 분명 행복할 날들이 더 많을 거에요. 올해에는 웃는 날이 더 많을 수 있게 할게요. 행복한 2020년을 만들어가요”라고 약속했다.

앞서 강다니엘은 지난해 12월 활동을 올스톱했다. 당일 예정된 음악방송마저 취소할 만큼 심리적 불안을 호소해 팬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당시 강다니엘은 자신의 공식 팬카페에 “정말 저 너무 힘들어요. 누가 좀 살려줬으면 좋겠어요. 내 감정들이 조롱거리가 되는 게, 내가 하는 모든 행동들을 다 필터링한 다음 무조건 안 좋은 쪽으로 끌고 가는게 너무 힘들어요”라며 극심한 고통을 호소했다.

매일경제

사진=천정환 기자


이에 소속사 커넥트 엔터테인먼트는 “올 상반기부터 면역력 저하에 따른 잦은 건강 악화에 심리적인 불안 증세로 인해 병원을 방문, 정밀 검사를 통해 우울증 및 공황장애 진단을 받았다”며 휴식과 안정을 취할 것을 밝힌 바 있다.

극심한 고통을 호소했던 강다니엘은 팬들에게 새해 인사를 전하며 활동 재개를 야기했다. 이에 그의 행보에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