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20366 0602020021458120366 08 0803001 6.0.26-RELEASE 60 메트로신문사 0 false true true false 1581644304000 1581644350000

'갤럭시Z플립', 출시 30분만에 완판…이통3사 공시지원금은?

글자크기
메트로신문사

모델들이 'U+shop' 갤럭시 Z플립 완판 소식을 알리고 있다. / LG유플러스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는 삼성전자의 플립형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Z플립' 출시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일부 온라인 채널에서는 오전 중 전량 판매를 기록하기도 했다.

갤럭시 Z플립은 접었을 때 한 손에 쏙 들어오는 컴팩트한 사이즈가 강점이다. 출고가는 165만원이고 색상은 미러 퍼플, 미러 블랙 등 두 가지다.

갤럭시 Z플립은 각 이동통신사 공식 인증 대리점과 온라인샵을 통해 구매 및 개통이 가능하다.

LG유플러스의 공식 온라인몰인 'U+Shop'에서 삼성전자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Z플립 초도 물량이 30분만에 전량 판매되기도 했다. U+Shop에서는 오전 8시 50분부터 갤럭시 Z플립 판매를 시작해 초도 물량 완판 후에도 현재 2차 예약 가입 신청을 받고 있다. 완판 이후 가입을 신청한 고객의 개통은 2차 물량 확보 후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이동통신 3사는 갤럭시 Z 플립 공시지원금을 SK텔레콤은 요금 별로 6만5000원~21만원, KT는 4만5000원~15만3000원, LG유플러스는 11만3000원~17만5000원까지 준다.

공시지원금은 최대 21만원 수준이기 때문에 구매를 원하는 이용자는 25% 요금할인을 받는 것이 더 유리하다.

각 이동통신사는 다양한 판매 혜택을 제공하며, 마케팅에 나섰다. SK텔레콤은 온라인샵 T월드 다이렉트에서 갤럭시 Z 플립을 구매하면, 갤럭시 Z 플립 전용 아라리 케이스 2종을 증정한다.

T월드 다이렉트에서 '오늘도착' 서비스를 신청하면, 원하는 장소에서 갤럭시 Z 플립을 손쉽게 받아 볼 수 있다. 전문 상담사가 직접 고객을 찾아가 개통부터 데이터 이전까지 마무리해 준다.

KT의 온라인몰 KT샵은 고객이 원하는 장소로 KT 컨설턴트가 찾아가는 프리미엄 고객 케어 서비스 '여기오지'를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갤럭시 Z플립 이용자를 위해 신규 휴대폰 분실/파손 보험 상품을 오는 20일 출시한다. '폴드 분실·파손 190'은 휴대폰 분실 또는 파손 시 손해액의 20% 본인 부담금을 납부하면, 최대 190만원까지 보상해 준다. 월 보험료는 7700원으로 보상한도 대비 업계 최저 수준이다.

김나인 기자 silkni@metroseoul.co.kr

ⓒ 메트로신문(http://www.metroseoul.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