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54400 0112020021758154400 08 0802001 6.1.1-RELEASE 11 머니투데이 0 true true true false 1581886800000 1581886927000 갤럭시Z플립 화면 초박형 유리 2002171431

‘갤럭시 Z플립 VS 레이저’ 낙하 테스트...그 결과는?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박효주 기자]
머니투데이

에브리씽애플프로가 공개한 갤럭시Z 플립, 모로토라 레이저 낙하테스트 영상 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삼성전자 두 번째 폴더블(접이식)폰 ‘갤럭시Z 플립’과 모토로라 폴더블폰 ‘레이저’의 낙하테스트 비교 영상이 유튜브에 올라와 화제다.

14일(현지시각) 유명 유튜브 IT채널인 에브리씽애플프로(EverythingApplePro)는 갤럭시Z 플립과 레이저를 다양한 높이에서 여러 차례 떨어뜨리는 영상을 촬영해 공개했다.

먼저 성인 허리 높이에서 진행된 첫 낙하에선 두 제품 모두 이상이 나타나지 않았다. 하지만 플라스틱 소재를 사용한 레이저는 통통 튀는 모습을 보였다.

다음 낙하 테스트에선 갤럭시Z 플립의 외관이 파손됐다. 하지만 내부 기능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후 치명적인 문제를 보인 것은 레이저. 제품을 펼친 채로 1.5m 이상 높이에서 추락하자 화면 한쪽이 나가버렸다. 반면, 갤럭시Z 플립은 큰 이상을 보이지 않았다.

머니투데이

에브리씽애플프로가 공개한 갤럭시Z 플립, 모로토라 레이저 낙하테스트 영상 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에브리씽애플프로는 이번 영상을 올린 뒤 “레이저는 미래에서 온 매우 취약한 전화기”라며 혹독한 평가를 내렸다. 이어 “솔직히 말해 갤럭시Z 플립은 지금까지 망가지지 않아 놀랍다”며 “베젤이 화면을 보호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레이저는 이달 6일 진행된 힌지 내구성 테스트에서 아쉬운 결과는 낸 바 있다. 미국 IT 전문매체 씨넷에서 레이저 10만 번 접기 실험을 했는데, 2만7000번이 조금 넘자 힌지가 고장났다.

모토로라는 이에 대해 “씨넷 테스트는 실제 환경에서 레이저 폰을 사용할 때 소비자들이 겪는 경험을 나타내지 않는다”며 “우리는 레이저폰의 내구성에 대해 확신을 가지고 있다”고 반박했다.



박효주 기자 app@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