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79398 0532020021758179398 03 0301001 6.1.1-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1950541000 1581950671000 홍남기 이번 주 2002180915 related

홍남기 부총리 "이번 주 안에 추가 부동산 대책 낼 것"

글자크기

"'수·용·성' 특정 지역만 대상은 아냐…성장률 목표 조정한다면 7월에나"

CBS노컷뉴스 이희진 기자

노컷뉴스

홍남기(왼쪽에서 두 번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경제관계장관회의 겸 일본 수출규제 대응 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사진=기재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른바 '수·용·성'(수원, 용인, 성남) 등 최근 아파트 가격 폭등 조짐을 보이는 지역을 진정시키기 위한 추가 부동산 대책이 이번 주 나올 것으로 보인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7일 KBS TV '뉴스 9'에 출연해 "관계 부처 간, 그리고 당·정·청 협의가 막바지 단계"라며 "이번 주 내로 발표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홍남기 부총리는 이번 추가 대책이 "수·용·성이라는 특정 지역만 대상으로 한 것은 아니"라며 "부동산 시장 전반에 대해서 점검"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나 최근 수원 권선구와 영통구 아파트 가격 상승률이 2%를 훌쩍 넘는 등 과열되고 있어 이번 대책의 초점은 수·용·성에 맞춰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관련해 권선구와 영통구 그리고 수원 또 다른 지역인 장안구 등이 '조정대상지역'에 새로 묶일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홍 부총리는 '코로나19 사태 여파로 1분기 역성장이 예상되면서 정부가 애초 설정한 올해 경제성장률 2.4%를 수정할 것'이라는 전망에는 신중한 입장을 나타냈다.

정부가 이번 사태를 아주 엄중하게 인식하고 있지만, 우리 경제에 어느 정도나 파급 영향이 미칠지는 조금 더 지켜봐야 한다는 것이다.

홍 부총리는 "만약 성장률 목표치를 조정한다고 하더라도 오는 7월쯤 '하반기 경제정책 방향'에서나 조정이 이뤄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지난달 반짝 회복 기미를 보이다 이달 들어 다시 부진 양상을 보이는 수출과 관련해 홍 부총리는 "안타깝다"는 말로 착잡한 심경을 대변했다.

이어 홍 부총리는 "정부는 당장의 수출 대책 마련이 긴요하다고 보고 관계 부처 간 협의를 해 왔다"며 "이번 주 내에 발표가 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홍 부총리는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추경 편성 가능성에 대해서는 거듭 "지금 단계에서 검토하지 않고 있지 않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