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08587 0432020021958208587 03 0301001 6.1.3-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64424000 1582067888000 해양 환경위성 천리안 2B 남미 기아나우주센터 발사 2002191345 related

해양·환경 위성 '천리안 2B호', 남미 기아나 우주센터에서 발사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내 기술로 개발한 정지궤도 해양·환경 위성 '천리안 2B호'가 오늘(19일) 오전 7시 18분(현지 시간 18일 오후 7시 18분) 남아메리카 프랑스령 기아나의 기아나 우주센터에서 발사됐습니다.

위성은 발사 26분 뒤 전이궤도에 진입하게 됩니다.

전이궤도는 지구와 가깝게는 251㎞, 멀게는 3만 5천822㎞ 떨어진 지점을 잇는 타원궤도입니다.

발사 31분 뒤 발사체에서 위성이 분리되고 발사 40분 뒤에는 호주 야사라가 추적소와 첫 교신을 하게 됩니다.

천리안 2B호는 해양·환경 관측 위성으로, 2011년부터 한국항공우주연구원과 한국해양과학기술원, 한국항공우주산업, 미국 볼에어로스페이스사, 프랑스 에어버스사 등이 참여해 개발했습니다.

천리안 1호의 '후임'인 2호가 2A·2B호 두 대가 된 것은 각 탑재체의 성능이 크게 향상됐기 때문입니다.

고성능의 탑재체들을 위성 한 기에 모두 실을 수 없어, 쌍둥이 위성 2기를 제작하고 '기상관측'과 '환경·해양관측'이라는 임무를 나눈 것입니다.

천리안 2A호의 기상 탑재체는 천리안 1호에 비해 해상도가 4배 높고 기상 센서의 채널 수도 16개로 1호(5개)보다 3배 이상 늘었습니다.

2B호의 해양탑재체 해상도 역시 1호보다 4배 더 향상됐습니다.

산출 정보도 13종에서 26종으로 2배가 됐고 1일 관측 횟수도 8회에서 10회로 증가했습니다.

1호에 없는 미세먼지 관측 환경탑재체도 실렸습니다.

정지궤도 위성 중 환경탑재체가 실린 것은 천리안 2B가 처음입니다.

국내 기술로 본체를 설계, 조립, 시험한 '국산 위성'이라는 것도 천리안 2A·2B의 특징입니다.

천리안 1호는 프랑스와 공동 개발했습니다.

정지궤도위성 기술을 가진 나라는 미국과 유럽연합(EU), 일본, 인도, 중국, 러시아, 이스라엘 등 7개국 정돕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환경부, 해양수산부 등은 정지궤도위성 기술 개발을 위해 2011년부터 두 위성의 제작을 지원해 왔습니다.

우리나라는 이번에 천리안 2A호와 2B호를 나란히 올리면서 명실상부한 '정지궤도위성 기술 보유국' 반열에 올라서게 됐습니다.

(사진=천리안 2B호 공동취재단, 연합뉴스)
안영인 기자(youngin@sbs.co.kr)

▶ [뉴스레터] 데이터로 보는 뉴스의 맥락! 마부뉴스 구독해주세요!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