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66275 0032020022158266275 08 0801001 6.1.1-RELEASE 3 연합뉴스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82232460000 1582246996000 코로나19 ICT 업계 피해 확산 정부 기술료 감면 지원 2002211601

코로나 19로 외출 줄어…AI 스피커·PC·모바일 이용시간↑

글자크기

뉴스 소비, 전자상거래 앱 이용↑…지하철·쏘카 이용↓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외출이 줄면서 AI(인공지능) 스피커와 PC, 모바일 앱 등 전자기기의 이용 시간이 늘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연합뉴스

코로나 19로 외출 줄어…AI 스피커·PC·모바일 이용시간↑ (PG)
[권도윤 제작] 일러스트



21일 KT[030200]에 따르면 지난달 20일 국내에서 코로나 19 첫 번째 환자가 확진된 이후 기가지니에 말을 건 수치인 발화량이 늘었다.

첫 확진자 발생 전후 기간인 1월 2∼15일과 1월 30∼2월 12일 사이에 기가지니 발화량은 8.3% 늘었고, 뉴스 서비스 발화량은 약 99% 늘었다. 이에 대해 코로나 19 감염자 정보 등을 검색하기 위한 것이라고 KT는 분석했다.

또 이 기간에 음성으로 물건을 주문해 받아보는 '기가지니 장보기 서비스' 등 쇼핑 발화량과 매출도 각각 22%와 37% 증가했다.

이외에도 게임(14.8%), 키즈(11.5%), TV(11%), 라이프스타일(10.9%), 블루투스 스피커(10.8%) 순으로 기가지니를 활용한 실내 활동이 늘었다.

연합뉴스

기가지니 발화량 수치
[KT 제공]



지난달 PC 인터넷과 모바일 평균 이용 시간 역시 전월 대비 증가했다.

닐슨코리아의 '2020년 1월 인터넷 서비스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PC 인터넷 평균 이용 시간은 전월 대비 0.8% 증가한 1천69분이었고, 모바일 앱 평균 이용 시간도 안드로이드가 전월 대비 0.6% 증가한 8천828분·iOS가 전월 대비 0.8% 증가한 1만16분이었다.

보고서는 코로나 19 확산으로 인한 외부 활동 기피와 정보 탐색 현상으로 PC와 모바일 앱의 평균 이용 시간이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연합뉴스

전월 대비 PC 인터넷 평균 이용 시간
[닐슨코리아 제공]



특히 PC 사이트 카테고리 중 지난달 '뉴스/미디어' 카테고리의 사용량은 전월 대비 평균 이용 시간(5.3%↑)과 페이지뷰(3.9%↑) 모두 늘어 작년 7월 이후 처음으로 사용량이 증가했다.

이에 대해 닐슨코리아 측은 지난달 20일 국내에서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PC 이용자들의 뉴스 소비가 늘어났기 때문으로 추정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외출이 줄면서 지난달 iOS에서는 '전자상거래' 카테고리 이용 시간이 전월 대비 10.1% 늘었고, 쿠팡과 G마켓, 패션 쇼핑몰·인테리어 관련 모바일 앱의 사용량이 크게 늘었다.

또 지난달 iOS에서는 전월 대비 '생활' 카테고리 사용량이 13.3% 줄었다.

특히 불특정 다수가 사용하는 대중교통이나 공유차량 서비스와 관련된 카카오지하철, 전국시외버스 통합예매, 공유차량 앱 쏘카 등의 사용량이 크게 줄어 닐슨코리아는 코로나19에 대한 우려가 반영된 것으로 분석했다.

jung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